•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국민의힘 조수진, 조선시대 후궁에 고민정 빗대…"겸손해야"

입력 2021-01-27 12:05

고민정, 오후 기자회견 열고 반박할 듯

(조수진 국민의힘 의원 페이스북 캡처)
(조수진 국민의힘 의원 페이스북 캡처)

조수진 국민의힘 의원이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조선 시대 후궁에 빗대 논란이 일었다. 고 의원은 이에 반박해 27일 오후 기자회견을 열 예정이다.

조 의원은 전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지난 4월 총선 당시 고 의원이 민주당 원내대표였던 이인영 통일부 장관 등 정권의 지원을 받았다고 주장했다. 이어 "조선 시대 후궁이 왕자를 낳았어도 이런 대우는 받지 못했을 것"이라고 비판했다.

조 의원이 이 같은 발언을 한 배경은 고 의원이 최근 총선 당시 상대 후보였던 오세훈 전 서울시장을 향해 "광진을 주민들로부터 선택받지 못했다"고 한 발언을 지적한 것으로 보인다.

조 의원은 또 "'산 권력'의 힘을 업고 당선됐다면 더더욱 겸손해야 할 것이 아닌가"라며 "선거공보물에 허위학력을 적은 혐의, 선거운동원 자격 없는 주민자치위원의 지지 발언을 게재한 혐의에도 무탈한 것만 해도 겸손해야 마땅할 일"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고민정이란 사람의 바닥을 다시금 확인했다"며 "고민정은 많은 것을 일깨워주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노무현 대통령이 중시조라고 자랑질하는 문파(文派) 핵심이 노무현 대통령의 ‘대선 승리’가 주는 교훈을 모른다"고 덧붙였다.

▲고민정 민주당 의원이 지난해 10월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전체회의실에서 열린 산업통상자원부 국정감사에서 성윤모 장관에게 LED 마스크에 대해 질의하고 있다. (신태현 기자 holjjak@)
▲고민정 민주당 의원이 지난해 10월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전체회의실에서 열린 산업통상자원부 국정감사에서 성윤모 장관에게 LED 마스크에 대해 질의하고 있다. (신태현 기자 holjjak@)

민주당은 조 의원의 발언에 대해 망언이라고 비판했다. 정춘생 공보국장은 조 의원의 발언이 나온 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역대급 망언, 희대의 망언, 여성 비하"라며 "여성 국회의원을 후궁에 비유하다니 국회의원으로 자격이 없다"며 의원직 사퇴를 요구했다. 고 의원 역시 이에 반발해 이날 오후 기자회견을 열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4,114,000
    • +1.27%
    • 이더리움
    • 1,717,000
    • +0.76%
    • 리플
    • 511.5
    • +2.92%
    • 라이트코인
    • 200,400
    • +0.75%
    • 이오스
    • 4,353
    • +5.14%
    • 비트코인 캐시
    • 566,500
    • +0.62%
    • 스텔라루멘
    • 521.7
    • +17.79%
    • 트론
    • 54.49
    • +5.03%
    • 에이다
    • 1,596
    • +10.6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4,400
    • +3.47%
    • 대시
    • 249,300
    • +2.97%
    • 이더리움 클래식
    • 12,970
    • +4.68%
    • 649.1
    • +12.65%
    • 제트캐시
    • 142,000
    • +2.97%
    • 비체인
    • 48.22
    • +5.08%
    • 웨이브
    • 11,320
    • +3.38%
    • 베이직어텐션토큰
    • 601.2
    • +3.8%
    • 비트코인 골드
    • 30,060
    • +0.17%
    • 퀀텀
    • 6,195
    • +4.82%
    • 오미세고
    • 5,315
    • +4.32%
    • 체인링크
    • 30,240
    • +1.82%
    • 질리카
    • 135.6
    • +6.94%
    • 어거
    • 31,860
    • +7.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