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라디오스타’ 쯔양, 뒷광고 의혹의 진실…“사기꾼 되어 뉴스에까지”

입력 2021-01-20 23:11 수정 2021-01-20 23:25

▲쯔양 (출처=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쯔양 (출처=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유튜버 쯔양이 뒷광고 논란 후 복귀에 대해 솔직히 털어놨다.

20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쯔양이 출연해 “그렇게 욕을 많이 먹은 건 처음이었다”라며 뒷광고 논란 당시 심경을 전했다.

앞서 쯔양은 지난해 8월 뒷광고 논란으로 악플에 시달리다가 은퇴를 선언한 바 있다. 이후 약 3개월 만인 11월 복귀하며 다시 유튜버로 활동 중이다.

이에 대해 쯔양은 “방송을 처음 시작했을 때 광고에 대해 잘 몰랐다. 영상에서는 광고라고 말을 했지만, 표기를 못 했던 거다”라며 “숨기지 않고 꾸준히 말해왔지만 와전되어 사기꾼처럼 되었다. 8시 뉴스에도 나왔다”라고 회상했다.

이어 쯔양은 “꼴도 보기 싫으니 그만두라는 악플이 정말 많이 달렸다. 그래서 그만뒀다”라며 “그렇게 많은 욕을 들은 게 처음이었다. 이제껏 쌓아온 게 무너졌다는 생각에 너무 힘들었다”리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돈 때문에 복귀한 건 아니다. 하지만 어쨌든 이걸로 돈을 벌지 않냐. 그래서 그것도 일부분이라고 말을 했더니 또 돈 때문에 온 거라며 기사가 나더라”라고 웃지 못할 일화를 전했다.

한편 쯔양은 1997년생으로 올해 나이 25세다. 현재 구독자 304만을 보유한 유튜브 ‘tzuyang쯔양’ 채널을 운영 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8,001,000
    • -0.63%
    • 이더리움
    • 3,075,000
    • +0.39%
    • 비트코인 캐시
    • 1,163,000
    • +14.24%
    • 리플
    • 2,094
    • -3.28%
    • 라이트코인
    • 359,700
    • +5.76%
    • 에이다
    • 1,815
    • -1.73%
    • 이오스
    • 9,780
    • +4.6%
    • 트론
    • 192.3
    • +3.61%
    • 스텔라루멘
    • 781
    • -0.8%
    • 비트코인에스브이
    • 455,300
    • +12.42%
    • 체인링크
    • 52,550
    • +2.54%
    • 샌드박스
    • 851.4
    • +3.13%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