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크비전, 재택근무 분야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공급

입력 2021-01-06 08:57

인공지능(AI) 기업 마크비전이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지원사업 공급기업으로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중소기업벤처부가 주관하는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는 연매출 1000억원 이하 중소기업이 효과적인 비대면 업무환경을 구축할 수 있도록 400만원 한도 내에서 비용의 90%를 정부가 지원하는 사업이다.

마크비전은 ‘재택근무’ 분야 공급기업으로 선정됐다. 1월 말부터 ‘K-비대면 바우처 플랫폼’을 통해 AI 기반 위조상품 모니터링 서비스를 제공한다. 수요기업은 최대 지원금 400만원의 바우처를 활용해 라이트 요금제 4개월 혹은 스탠다드 요금제를 두 달간 이용할 수 있다.

마크비전이 이번 비대면 서비스 공급기업으로 선정되면서, 무분별한 가품 유통 때문에 피해를 겪고 있는 패션, 뷰티, 식품, 캐릭터, 게임, 엔터테인먼트 분야의 수많은 기업들이 소비자 피해 방지 및 브랜드 평판 보호 효과 부문에서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현재 마크비전은 아마존, 네이버스마트스토어, 알리바바, 타오바오, 티몰, 알리익스프레스, 쇼피 등 10개국 20개 이커머스 사이트에서 유통되는 위조상품에 대한 모니터링 및 신고, 삭제 과정까지 한 번에 처리해주는 자동화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다.

마크비전의 AI 모델은 수백만 건 이상의 제품 이미지와 텍스트 데이터를 바탕으로 트레이닝 됐다. 복수의 딥러닝 기반의 이미지 인식 모델과 머신러닝 기반의 텍스트 데이터 분석 모델 등으로 수작업 대비 최대 30배의 효율을 낼 수 있다.

이인섭 마크비전 대표는 “온라인을 통해 유통되는 위조상품 규모가 급속도로 증가함에 따라 기업들이 자체적으로 인력을 고용해 이커머스 사이트에서 가품을 찾아내고 제거하는 것에 한계가 있다”며 “비대면 바우처 사업을 통해 K 브랜드들이 위조상품 대응 업무를 디지털화, 자동화하여 보다 효율적으로 브랜드 보호에 나설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0,336,000
    • +3.51%
    • 이더리움
    • 4,620,000
    • +10.47%
    • 비트코인 캐시
    • 1,622,000
    • +0.06%
    • 리플
    • 1,878
    • -0.58%
    • 라이트코인
    • 407,500
    • -2.18%
    • 에이다
    • 1,913
    • -3.53%
    • 이오스
    • 11,800
    • -4.3%
    • 트론
    • 174.1
    • -3.65%
    • 스텔라루멘
    • 728.6
    • -3.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418,700
    • -7.33%
    • 체인링크
    • 57,150
    • -2.97%
    • 샌드박스
    • 654.9
    • -2.1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