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한·중·일 '2021년 동아시아문화도시' 발표…순천 등 선정

입력 2020-12-20 14:12

문화체육관광부는 중국 문화여유부, 일본 문부과학성과 공동으로 '2021년 동아시아문화도시'로 한국의 순천시, 중국의 사오싱시·둔황시, 일본의 기타큐슈시를 선정했다고 20일 밝혔다.

한국과 일본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라 2020년 동아시아문화도시를 2021년으로 순연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지난해 말 '2021년 동아시아문화도시'로 선정된 경주시는 2022년으로 순연된다.

한·중·일은 공동발표문에서 이번 선정을 계기로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워진 3국 간 문화 협력과 교류 상황을 극복하려는 의지를 밝혔다.

또한, 2021년 동아시아문화도시 간 교류 사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침체한 국제적 문화예술 활동을 추진하기 위해 협력과 연대를 강화하기로 했다.

3국은 2014년부터 매년 각 나라의 문화적 전통을 대표하는 도시를 동아시아문화도시로 선정하고 연중 문화교류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동아시아문화도시' 교류는 한·중·일 3국 간 핵심 사업"이라며 "이번 공동발표를 계기로 코로나19 장기화로 축소되었던 3국 간 문화 교류를 활성화하고, 협력의 정신을 잘 실천해 동북아 평화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7,876,000
    • +3.08%
    • 이더리움
    • 2,774,000
    • +3.16%
    • 비트코인 캐시
    • 877,500
    • +6.49%
    • 리플
    • 1,648
    • +25.32%
    • 라이트코인
    • 319,800
    • +10.16%
    • 에이다
    • 1,577
    • +0.83%
    • 이오스
    • 8,490
    • +5.27%
    • 트론
    • 160.5
    • +5.38%
    • 스텔라루멘
    • 706.6
    • +12.44%
    • 비트코인에스브이
    • 352,500
    • +4.44%
    • 체인링크
    • 41,270
    • +0.68%
    • 샌드박스
    • 850.9
    • -7%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