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최하민 “도박하지 않았다”…생활고 고백 삭제 후 사과한 이유는?

입력 2020-12-01 17:45

▲최하민 (사진제공=Mnet)
▲최하민 (사진제공=Mnet)

가수 최하민이 생활고를 고백한 가운데 돌연 글을 삭제했다.

최하민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에게는 건강보험료 332만 원과 국민연금미납료 17개월분이 있다. 이런 문제들이 나이에 비해 너무 무겁다”라며 생활고를 털어놨다.

최하민은 1999년생으로 올해 나이 22세다. 2017년 Mnet ‘고등래퍼’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얼굴을 알렸고 스윙스가 수장으로 있는 저스트뮤직과 전속계약을 맺었다. 7월까지도 새 앨범을 낼 정도로 활발히 활동했으나 생활고를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최하민은 “노가다를 해봤지만 600만 원가량의 돈을 모으기엔 턱없이 부족했고 대출을 알아보았지만 가능한 상품이 없었다”라며 “노름의 길에 들어섰다가 간신히 자리를 털고 집에 들어와 누워 이 글로 도움을 요청한다”라고 털어놨다.

하지만 글은 게재된 지 몇 시간 만에 삭제됐다. 쏟아지는 관심에 부담을 느낀 것을 보인다. 특히 해당 글에서 ‘노름’이라는 내용이 있어 일각에서는 최하민이 도박을 한 것이 아니냐는 추측도 이어졌다.

이에 최하민은 “제가 경솔했다. 아무 일도 없었다. 어린 나이에 생활고가 무서워 푸념하듯 올린 글”이라며 “도박은 하지 않았다. 정말 사과드린다. 앞으로 음악을 열심히 하겠다”라고 재차 사과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9,110,000
    • -1.91%
    • 이더리움
    • 1,503,000
    • +3.37%
    • 리플
    • 320.6
    • -4.89%
    • 라이트코인
    • 166,600
    • -3.97%
    • 이오스
    • 3,052
    • -1.96%
    • 비트코인 캐시
    • 555,000
    • -1.6%
    • 스텔라루멘
    • 322.3
    • -3.76%
    • 트론
    • 33.89
    • -1.91%
    • 에이다
    • 399.1
    • -0.4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1,600
    • -2.46%
    • 대시
    • 135,200
    • -3.5%
    • 이더리움 클래식
    • 8,675
    • -0.29%
    • 261.6
    • +0.38%
    • 제트캐시
    • 110,600
    • -2.04%
    • 비체인
    • 35.95
    • +10.65%
    • 웨이브
    • 7,740
    • -5.95%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0.7
    • -0.99%
    • 비트코인 골드
    • 13,490
    • -1.53%
    • 퀀텀
    • 3,586
    • +1.96%
    • 오미세고
    • 4,153
    • -5.18%
    • 체인링크
    • 22,780
    • -3.27%
    • 질리카
    • 80.97
    • -3.64%
    • 어거
    • 23,140
    • +0.1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