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컴업 2020] 전세계 스타트업, 한국 모였다…"K-스타트업 그랜드 챌린지 데모데이"

입력 2020-11-19 15:43

▲블라디미르 문 에스초이스 대표(러시아)가 19일 ‘K-스타트업 그랜드챌린지 데모데이’에서 질의응답 시간을 갖고 있다.  (이다원 기자 leedw@)
▲블라디미르 문 에스초이스 대표(러시아)가 19일 ‘K-스타트업 그랜드챌린지 데모데이’에서 질의응답 시간을 갖고 있다. (이다원 기자 leedw@)

“왜 한국이어야만 했냐고요? 한국은 블룸버그 혁신지수 아시아 1위, 세계 2위인 나라이기 때문입니다.”

서울시 강남구 한복판에 글로벌 스타트업 창업가들이 모였다. 미국, 스페인, 러시아 등 국적도 다양했다. 그렇지만 이들의 목표는 하나다. 바로 ‘한국에서 스타트업을 하는 것’이다.

19일 서울시 강남구에서는 한국이 키운 해외 스타트업 55곳이 데모데이를 열고 사업을 설명했다. ‘2020 K-스타트업 그랜드챌린지 데모데이’ 행사는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가 개최한 ‘컴업 2020’의 스페셜 이벤트다. 17일부터 이날까지 사흘간 진행됐다.

K-스타트업 그랜드챌린지는 국내에 정착할 해외 예비 창업자 및 업력 7년 이내 스타트업을 발굴하기 위한 사업이다. 올 여름 서류 접수를 받은 결과 118개국 2648개 국가가 신청하며 경쟁률 44대1을 기록하기도 했다.

▲트레버 오웬스 로켓십 대표(미국)가 19일 ‘K-스타트업 그랜드챌린지 데모데이’에서 발표하고 있다.  (출처=K-스타트업 그랜드챌린지 페이스북)
▲트레버 오웬스 로켓십 대표(미국)가 19일 ‘K-스타트업 그랜드챌린지 데모데이’에서 발표하고 있다. (출처=K-스타트업 그랜드챌린지 페이스북)

중기부는 오디션을 통해 총 24개 국가 60개 팀을 선발, 이들에게 판교 스타트업 캠퍼스에서 컨설팅, 비즈니스 연계 등 보육 프로그램(액셀러레이팅)을 제공했다. 분야별로는 인공지능(AI)이 32%로 가장 많았고 헬스케어(18%), 전자상거래(7%), 미디어(7%), 핀테크(5%), 사물인터넷(IoT)(5%), 스마트시티(3%) 등이다.

이날 데모데이 행사를 통해 선정된 상위 30개 팀에는 국내 정착지원금을 추가로 지원한다. 또한 우수팀으로 선정된 다섯 개 팀에는 상금도 지급한다. 1위가 12만 달러, 2위가 6만 달러, 3위가 3만 달러 등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640,000
    • -4.7%
    • 이더리움
    • 1,449,000
    • -6.21%
    • 리플
    • 321.5
    • -2.52%
    • 라이트코인
    • 161,800
    • -7.7%
    • 이오스
    • 3,037
    • -3.13%
    • 비트코인 캐시
    • 543,000
    • -6.86%
    • 스텔라루멘
    • 316.4
    • -6.75%
    • 트론
    • 33.4
    • -2.99%
    • 에이다
    • 390.4
    • -5.3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0,700
    • -4.17%
    • 대시
    • 132,100
    • -8.52%
    • 이더리움 클래식
    • 8,575
    • -4.08%
    • 257.3
    • -6.2%
    • 제트캐시
    • 107,000
    • -10.31%
    • 비체인
    • 35.45
    • +9.41%
    • 웨이브
    • 7,620
    • -8.9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9.9
    • -2.98%
    • 비트코인 골드
    • 13,430
    • -4.95%
    • 퀀텀
    • 3,469
    • -5.66%
    • 오미세고
    • 4,079
    • -7.3%
    • 체인링크
    • 22,610
    • -4.6%
    • 질리카
    • 79.9
    • -4.4%
    • 어거
    • 23,230
    • -3.1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