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현대가 며느리' 노현정,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빈소 조문…취재진 질문에 '묵묵부답'

입력 2020-10-27 10:48

(연합뉴스)
(연합뉴스)

현대가(家) 며느리인 노현정 전 KBS 아나운서가 지난 25일 타계한 故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빈소를 찾았다.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은 25일 향년 78세로 별세했다. 정재계 인사들의 조문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정대선 현대 비에스앤씨 사장의 아내인 노현정 전 아나운서도 26일 오후 3시경 이 회장의 빈소인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을 찾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노 전 아나운서는 시어머니인 이행자 여사와 동행했다. 남편 정대선 사장은 함께하지 않았다.

노현정은 차분하게 내린 단발머리에 블랙 금장 버튼의 코트를 착용한 채 빈소에 들어섰다. 조문을 마친 뒤 오후 4시 39분쯤 나오며 취재진의 질문을 받았으나, 대답은 하지 않은 채 차량으로 이동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노현정 전 아나운서는 지난 2003년 KBS 29기 공채 아나운서 출신이다. 2006년 故 정몽우 전 현대알루미늄 회장의 아들 정대선 현대 비에스앤씨 사장과 결혼했다. 부부는 슬하에 두 자녀를 두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9,142,000
    • -3.8%
    • 이더리움
    • 584,500
    • -1.18%
    • 리플
    • 620.8
    • -0.42%
    • 라이트코인
    • 80,300
    • -6.95%
    • 이오스
    • 3,320
    • -5.52%
    • 비트코인 캐시
    • 303,300
    • -5.75%
    • 스텔라루멘
    • 208
    • +6.83%
    • 트론
    • 33.08
    • -0.72%
    • 에이다
    • 156.7
    • +0.4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4,800
    • -7.18%
    • 대시
    • 105,700
    • +2.22%
    • 이더리움 클래식
    • 6,990
    • -3.39%
    • 182.2
    • -6.03%
    • 제트캐시
    • 78,250
    • -3.75%
    • 비체인
    • 16.6
    • +2.98%
    • 웨이브
    • 7,625
    • +16.4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2.8
    • -1.94%
    • 비트코인 골드
    • 9,695
    • -3.63%
    • 퀀텀
    • 2,884
    • -2.27%
    • 오미세고
    • 4,144
    • -6.69%
    • 체인링크
    • 14,150
    • -0.42%
    • 질리카
    • 28.55
    • -0.59%
    • 어거
    • 16,280
    • -2.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