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또 3상 임상시험 건너뛰고...러시아, 코로나19 백신 두 번째 공식 승인

입력 2020-10-15 08:47

‘벡토르’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에피박코로나’ 공식 승인
6만 회분의 에피박코로나 백신 생산 곧 시작

▲러시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두 번째 공식 승인했다. AP연합뉴스
▲러시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두 번째 공식 승인했다. AP연합뉴스
러시아가 3상 임상시험을 거치지 않은 두 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공식 승인했다.

14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이날 내각회의에서 국립 바이러스·생명공학 연구센터 ‘벡토르’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에피박코로나’가 승인을 받았다고 밝혔다. 8월 코로나19 백신 ‘스푸트니크 V’를 세계 최초로 공식 승인한 지 두 달 만이다.

벡토르센터는 옛 소련 시절 생물학 무기 연구를 수행했던 극비연구소다. 에피박코로나 백신은 합성 펩티드 항원을 이용해 면역 반응을 유도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러시아 정부 관계자는 6만 회분의 에피박코로나 백신 생산에 곧 착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다만 효능과 안정성 논란은 여전하다. 세계 최초로 승인한 첫 번째 코로나19 백신과 마찬가지로 통상적인 백신 개발 절차인 3상 임상시험을 거치지 않고 승인을 받아서다.

지난 7월 말부터 시작된 에피박코로나 백신 임상시험에는 1상 14명, 2상 86명 등 모두 100명이 참가했다.

벡토르 센터는 3만 명을 대상으로 한 3상 임상시험을 11월 혹은 12월에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러시아 정부는 지난 8월 11일 자국 보건부 산하 가말레야 국립 전염병·미생물학 센터가 개발한 ‘스푸트니크 V’ 코로나19 백신을 세계 최초로 승인한 바 있다. 그러나 3상을 건너뛴 채 76명만을 대상으로 1, 2상 임상시험을 한 뒤 국가 승인을 받으면서 효능과 안정성에 대한 우려를 불러 일으켰다.

가말레야센터는 현재 4만 명을 대상으로 스푸트니크 V 3상 임상시험을 진행 중이며 다음 달 사전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러시아가 안전성 우려에도 속도전에 집착하는 데는 백신을 소프트파워로 이용해 글로벌 영향력을 확대하려는 의도가 깔렸다는 평가가 나온다.

러시아는 스푸트니크 V 공식 승인 이후 12억 회분 주문을 받았으며 브라질, 인도, 멕시코를 비롯한 국가들과 이미 판매 계약도 체결했다.

러시아는 세 번째 백신도 이달 19일 2상 임상시험에 착수해 12월 승인한다는 목표다.

한편 러시아는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130만 명을 넘어 세계 4위 발생국이다.

이날 하루 신규 확진자가 1만4231명 발생하면서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이후 하루 기준 최고치를 기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2,006,000
    • +0.12%
    • 이더리움
    • 1,617,000
    • +3.13%
    • 리플
    • 473.9
    • -1.5%
    • 라이트코인
    • 186,200
    • +0.76%
    • 이오스
    • 3,940
    • -1.48%
    • 비트코인 캐시
    • 524,000
    • -0.57%
    • 스텔라루멘
    • 456
    • -3.14%
    • 트론
    • 51.17
    • -0.25%
    • 에이다
    • 1,404
    • -0.07%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0,300
    • -2.96%
    • 대시
    • 226,000
    • +0%
    • 이더리움 클래식
    • 11,610
    • -2.19%
    • 663.5
    • +6.43%
    • 제트캐시
    • 133,000
    • +0.83%
    • 비체인
    • 44.97
    • +1.31%
    • 웨이브
    • 10,230
    • -1.54%
    • 베이직어텐션토큰
    • 601.6
    • +6.55%
    • 비트코인 골드
    • 27,590
    • -1.71%
    • 퀀텀
    • 5,520
    • -3.16%
    • 오미세고
    • 4,795
    • -2.08%
    • 체인링크
    • 28,230
    • -0.18%
    • 질리카
    • 121.8
    • -0.25%
    • 어거
    • 34,450
    • +18.8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