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농단' 이재용 파기환송심 26일 재개

입력 2020-10-06 16:46

재판부 기피신청 최종 기각…서울고법 형사1부 계속 진행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사옥의 모습. (연합뉴스)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사옥의 모습. (연합뉴스)

'국정농단' 사건으로 재판에 넘겨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파기환송심이 이달 말 재개된다.

6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고법 형사 1부(재판장 정준영 부장판사)는 26일 오후 2시 5분 이 부회장의 파기환송심 공판준비기일을 연다.

이 부회장의 마지막 파기환송심 공판기일은 1월 17일 열렸다. 9개월여 만에 다시 열리는 재판은 공판준비기일로 지정돼 이 부회장의 출석 의무는 없다.

앞서 박영수 특검팀은 정준영 부장판사가 이 부회장의 파기환송심 재판에서 준법감시위원회 설치를 직접 제안하고 이를 양형에 반영하겠다는 취지로 발언한 것에 문제가 있다고 판단했다.

특검팀은 2월 "재판장인 정준영 부장판사가 일관성을 잃은 채 예단을 가지고 피고인들에게 편향적으로 재판을 진행했다"며 재판부 기피신청을 냈다. 대법원은 지난달 18일 최종 기각했다.

한편 이 부회장의 경영권 승계 의혹 사건은 22일 첫 공판준비기일이 열린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30 14:01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712,000
    • -0.41%
    • 이더리움
    • 2,776,000
    • +5.07%
    • 비트코인 캐시
    • 615,000
    • +5.13%
    • 리플
    • 861
    • +5.57%
    • 라이트코인
    • 163,300
    • +1.68%
    • 에이다
    • 1,491
    • +1.36%
    • 이오스
    • 4,544
    • +1.54%
    • 트론
    • 71.95
    • +2.96%
    • 스텔라루멘
    • 319
    • +3.7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9,100
    • -0.44%
    • 체인링크
    • 23,010
    • +5.7%
    • 샌드박스
    • 733.1
    • -3.9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