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미코바이오메드, 콜롬비아에 코로나19 진단장비·키트 공급

입력 2020-09-28 09:28

바이오 의료 진단기업 미코바이오메드는 콜롬비아에 코로나19 진단장비 및 키트를 공급한다고 28일 밝혔다.

미코바이오메드는 한국국제협력단(KOICA)에서 주관하는 '콜롬비아 코로나19 포괄적 긴급내용 프로그램 기자채 1차 공급' 사업에 최종 공급자로 선정,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콜롬비아를 지원하기로 했다.

공급할 장비는 현장 진단용 실시간 유전자 증폭장비(Real-time PCR) 3대와 핵산 추출장비(Nucleic Acid Extractor) 1대, 20만 테스트 분량의 추출 키트(Viral DNA/RNA Extraction Kit)다. 총 8억7000만 원 규모로 연내 납품을 완료할 예정이다. 해당 장비는 미코바이오메드의 원천 기술인 ‘랩온어칩(Lap-on-a-Chip)’ 기술이 적용됐다.

이번 콜롬비아 긴급지원은 개발도상국을 대상으로 정부에서 추진하는 사업인 만큼, 현장진단(POCT)에 최적화된 미코바이오메드의 기술력이 입증된 결과라고 회사 측은 강조했다.

미코바이오메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계기로 K-진단의 우수한 역량이 개발도상국에 전파되어 진단 소요시간 단축, 의료인력 보호 등의 실질적 효과를 기대한다”며 “단순 방역물자 지원을 넘어 감염병 예방역량이 향상될 수 있게 사후관리도 이어가겠다”고 설명했다.

미코바이오메드는 10월 말 코스닥 시장 상장을 예정하고 있다. 지난 8월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공모절차에 돌입했지만 신고서 기재사항에 대한 단순 보완 요소가 발생해 상장 일정이 한달 연기된 상황이다.

회사 관계자는 “최초 상장 일정에 변수가 생겼지만 기업 자체 펀더멘탈은 견고하다”면서 “정당한 기업가치 판단이 이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1,039,000
    • +0.83%
    • 이더리움
    • 668,000
    • +3.17%
    • 리플
    • 685.4
    • +2.53%
    • 라이트코인
    • 96,350
    • +2.23%
    • 이오스
    • 3,357
    • +1.36%
    • 비트코인 캐시
    • 317,600
    • -0.41%
    • 스텔라루멘
    • 201.5
    • +0.95%
    • 트론
    • 34.23
    • +0.68%
    • 에이다
    • 178.5
    • +5.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5,500
    • +0.49%
    • 대시
    • 116,000
    • +2.2%
    • 이더리움 클래식
    • 7,145
    • +5%
    • 229.9
    • +7.53%
    • 제트캐시
    • 82,450
    • -0.06%
    • 비체인
    • 18.99
    • +5.97%
    • 웨이브
    • 7,830
    • -0.8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6.9
    • +0.72%
    • 비트코인 골드
    • 10,190
    • +0.89%
    • 퀀텀
    • 3,100
    • +3.58%
    • 오미세고
    • 4,095
    • -1.42%
    • 체인링크
    • 15,190
    • +0.93%
    • 질리카
    • 35.5
    • +3.77%
    • 어거
    • 17,720
    • +3.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