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아시아나항공 안전운항 차질 없도록 감독 철저"

입력 2020-09-14 18:43

김현미 국토부 장관 "정상영업 이뤄지도록 철저히 챙길 것"

▲아시아나항공 A350 항공기.  (사진제공=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 A350 항공기. (사진제공=아시아나항공)
국토교통부는 김현미 장관이 11일 아시아나항공 인수합병(M&A)이 무산된 이후 개최된 확대간부회의에서 "아시아나항공의 안전운항과 정상영업이 이뤄지도록 철저히 챙길 것을 지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김 장관은 관계부처‧채권단 등과 아시아나항공의 네트워크 경쟁력이 유지‧제고될 수 있도록 하고 아시아나항공의 안전운항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감독 활동을 철저히 실시하되 아시아나항공에도 예비부품 확보 등 안전 관련한 투자를 소홀히 하지 않도록 당부했다.

지난해 12월 27일에 시작된 아시아나항공 M&A는 그간 관계 당사자들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이달 11일에 무산됐다. 이후 시장 안정화를 위한 기간산업안정기금 지원이 결정돼 채권단 관리체제에 돌입했다.

국토부는 아시아나항공이 기업가치 제고방안을 수립‧실행하는 과정에서 관계부처, 채권단과 적극 협의해나갈 방침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30 12:23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6,044,000
    • +0.37%
    • 이더리움
    • 2,788,000
    • +5.69%
    • 비트코인 캐시
    • 621,000
    • +6.24%
    • 리플
    • 868.6
    • +7.37%
    • 라이트코인
    • 164,100
    • +3.08%
    • 에이다
    • 1,510
    • +3.21%
    • 이오스
    • 4,573
    • +3.44%
    • 트론
    • 71.62
    • +2.71%
    • 스텔라루멘
    • 322.2
    • +5.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0,700
    • +1.32%
    • 체인링크
    • 23,040
    • +6.13%
    • 샌드박스
    • 737.8
    • -2.3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