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이튜브픽] 우는 아이 달래는 효과만점 채널?…‘키즈 유튜브 채널 Top 4’ 추천

입력 2020-08-21 07:47

'이튜브픽'은 '이투데이'가 선정한 '유튜브(Youtube)' 채널 추천 코너입니다. 유튜브 콘텐츠의 조회 수와 구독자 수를 기반으로 장르별 인기 있는 채널을 선정합니다.

미디어 콘텐츠를 쉽게 접할 수 있는 환경에서 남녀노소 누구나 자연스럽게 미디어 문화에 스며들고 있습니다. 그중 어린이들도 예외 없이 미디어 콘텐츠의 대명사인 유튜브를 활용해 다양한 ‘키즈 콘텐츠’를 소비하는데요.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코로나19 이후 활동이 많은 실외보다 실내에서 쉽게 볼 수 있는 키즈 콘텐츠의 사용량과 트래픽은 점차 증가했습니다. 유튜브 내 키즈 콘텐츠는 어린이들의 재미와 교육 모두를 충족시키고 환경과 금전적인 면에서 한계가 있는 오프라인 놀이에 비해 양질의 내용과 많은 양의 콘텐츠를 제공함으로써 부모와 아이 모두를 만족하게 할 수 있는데요. 그래서 오늘 이튜브픽에서는 부모와 아이 모두 만족하게 하는 ‘인기 키즈 유튜브 채널 Top 4’를 추천하려고 합니다.

1. 코코멜론

코코멜론은 구독자 9080만 명을 보유하며 세계적으로 키즈 채널 1위를 달성한 아동용 영어 동요 전문 채널입니다. 코코멜론 유튜브 채널에서는 가상 인물인 ‘제이제이’, ‘요요’, ‘톰톰’ 등이 나와 가족, 유치원, 예절, 놀이의 주제로 영어 동요를 부르는 영상이 주를 이루는데요. 이처럼 코코멜론은 아동이 흔히 겪을 수 있는 상황과 내용으로 콘텐츠화를 시켜 아동의 공감과 몰입도를 높여줍니다. 영어도 습득하고 생활 교육도 학습할 수 있는 코코멜론으로 아이와 함께 세계 1위 키즈 채널 콘텐츠의 위엄을 직접 확인하세요!

2. 핑크퐁

‘아기 상어 뚜루루뚜루’ 노래의 출처인 핑크퐁은 한국의 대표 키즈 채널이자 뽀로로에 이어 어린이들의 대통령으로 불리고 있습니다. 핑크퐁은 유아교육 전문가들이 자체 제작한 동요와 동화 콘텐츠를 제공하는데요. 따라부르기 쉬운 생활습관 동요, 색깔 개념을 배울 수 있는 색깔놀이 콘텐츠, 온몸으로 따라 할 수 있는 키즈 체조 등 핑크퐁은 영유아에게 맞는 콘텐츠를 총집합시켰는데요. 2300여 편의 알록달록한 영상과 양질의 내용을 제공하는 핑크퐁의 구독자 수 847만 명은 그 인기를 증명합니다. 이처럼 활동적이고 유익한 핑크퐁 유튜브 채널로 아이에게 웃음을 선사하세요!

3. 코코몽TV

어린이들의 친구 코코몽은 TV 프로그램에 이어 유튜브 채널까지 발을 담근 유아 콘텐츠입니다. 영상에서 나오는 중독성 있는 키즈송은 어린이들이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리듬과 율동을 제공하기 때문에 우는 아이의 이목을 집중시킬 수 있을 것 같은데요. 유튜브 채널 ‘코코몽TV’에서는 국내 외 키즈송뿐만 아니라 양치, 편식, 배변, 예절 등 어린이의 생활 속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일화들을 만화인 키즈툰으로 재구성했습니다. 또한, 코코몽TV는 다채로운 색감과 콘텐츠로 아이의 활동력, 집중력, 예술적 감성을 높이는 데 초점을 두었다고 전했는데요. 이처럼 유익한 코코몽TV와 함께 아이의 집중력도 높이고 바른 생활습관도 자연스레 만들어보세요!

4. 베이비 버스

다국적 인기 어린이 채널인 베이비 버스는 한국어, 중국어, 스페인어, 일본어, 영어 등 다개국어로 동화와 동요 콘텐츠를 제공합니다. 또한, 베이비 버스는 긴 유아 성장기를 단계별로 구분 지어 그 특징과 발달 능력에 따라 애니메이션을 구성했는데요. 눈높이에 맞춰 콘텐츠를 제공하기 때문에 아이에게 창의력, 두뇌 발달, 자기 계발 능력을 향상시켜줍니다. 베이비 버스는 유튜브 채널 외에도 휴대전화 애플리케이션 게임을 제공하면서 안전, 생활 습관과 교육 등 학습적 놀이 콘텐츠를 제공하는데요. 영상부터 학습 놀이까지 귀여운 팬더와 함께하는 베이비 버스를 아이와 같이 경험하세요!

(그래픽=정윤혜 인턴 기자 yunhye0318@)
(그래픽=정윤혜 인턴 기자 yunhye0318@)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415,000
    • +2.07%
    • 이더리움
    • 436,500
    • +1.16%
    • 리플
    • 282.8
    • +1.62%
    • 라이트코인
    • 55,050
    • +0.92%
    • 이오스
    • 2,938
    • +0.62%
    • 비트코인 캐시
    • 286,300
    • +0.1%
    • 스텔라루멘
    • 98.36
    • +6.91%
    • 트론
    • 29.63
    • -0.44%
    • 에이다
    • 124.8
    • +1.7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400
    • -1.08%
    • 대시
    • 81,000
    • +5.47%
    • 이더리움 클래식
    • 6,845
    • -1.08%
    • 127.3
    • -1.85%
    • 제트캐시
    • 73,750
    • +1.51%
    • 비체인
    • 13.34
    • -0.45%
    • 웨이브
    • 3,382
    • -5.5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5.2
    • -0.69%
    • 비트코인 골드
    • 9,260
    • +5.05%
    • 퀀텀
    • 2,533
    • -0.31%
    • 오미세고
    • 3,940
    • +2.2%
    • 체인링크
    • 12,690
    • +1.93%
    • 질리카
    • 22.01
    • +4.41%
    • 어거
    • 15,550
    • -0.2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