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농협ㆍ기업은행 '지역재투자 평가' 최우수 등급

입력 2020-08-13 12:00

(금융위원회)
(금융위원회)

시중은행 중 농협은행과 기업은행이 지역 자금 공급 실적 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을 기록했다. 지방은행에서는 전북은행이, 저축은행에서는 한국투자저축은행이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13일 금융위원회는 지난해 금융회사 실적을 평가한 '2020년 지역재투자 평가결과'를 발표했다.

2018년 금융회사의 지역경제 성장 지원을 유도하기 위해 마련한 ‘지역재투자 평가제도 도입'에 따라 지난해 진행된 금융회사 대출 등 실적을 토대로 정식평가를 처음 시행했다.

평가 대상은 은행 및 대형 저축은행으로 지역은 수도권(서울·경기·인천)을 제외한 13개 지방 광역시도다. 평가는 지역 내 자금공급, 중소기업・서민 대출 및 인프라투자 실적 등 정량지표와 지역금융 지원전략에 대한 정성지표로 구성됐다.

결과는 최우수, 우수, 양호, 다소미흡 미흡 등 각 5등급으로 구분했다.

시중은행 중 종합적으로 농협은행과 기업은행이 최우수 등급 기록했다. 각 지역에서 최우수 등급을 취득한 수는 농협은행(8개), 기업은행(5개), 신한은행・국민은행(3개), 하나은행(2개) 순이었다.

지방은행에서는 종합적으로 전북은행이 최우수 등급을 기록했다. 각 지방은행은 본점 소재지 및 인근 지역에서 대부분 최우수 또는 우수 등급을 받았다.

저축은행에서는 한국투자저축은행이 최우수 등급을 받았고,각 지역에서 최우수 등급을 취득한 수는 한국투자(3개), 오케이・SBI(2개), 예가람・JT친애・페퍼・웰컴(1개) 순이었다.

금융위는 경영실태 평가에 결과를 반영하고 지자체 등 금고 선정시 평가 결과 반영도 추진한다.

금융위는 "지자체・지방교육청의 금고 선정시 지역재투자 평가 결과를 반영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하고, 각 지자체 등에 금고 선정시 평가 결과를 활용하도록 요청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은행 전체 여신 중 평가지역 여신은 36.1%를 차지했다. 부산・대구・광주・대전・제주에서는 여신 비중이 생산 비중보다 높으나, 그 외 지역에서는 여신 비중이 생산 비중보다 낮았다. 상대적으로 광역시에서 최우수 등급 은행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전체적으로는 제주 지역이 가장 많았다.

중소기업 대출이 기업대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95.4%로 2018년 말(95.0%) 대비 0.4%포인트(P) 상승했다.

지난해 서민대출(새희망홀씨) 취급액은 1조5800억 원으로 전체 서민대출 취급액 3조7300억 원의 42.3%를 차지했다.

금융위는 "올해 평가 결과를 토대로 내년 평가지표 개선 방안을 검토 중"이라며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금융회사의 지원활동을 반영하고 지역 내 점포 등 금융인프로 투자 실적 비중 확대를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5,983,000
    • +0.66%
    • 이더리움
    • 1,512,000
    • -3.94%
    • 리플
    • 300.3
    • -1.22%
    • 라이트코인
    • 153,400
    • -3.34%
    • 이오스
    • 2,963
    • -1.72%
    • 비트코인 캐시
    • 485,600
    • -2.78%
    • 스텔라루멘
    • 292.4
    • -3.11%
    • 트론
    • 33.09
    • +0.73%
    • 에이다
    • 386.3
    • -2.2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8,600
    • +0.15%
    • 대시
    • 117,500
    • -0.84%
    • 이더리움 클래식
    • 8,405
    • -2.38%
    • 265.9
    • +11.68%
    • 제트캐시
    • 99,650
    • +0.15%
    • 비체인
    • 33.66
    • -1.72%
    • 웨이브
    • 7,625
    • -1.61%
    • 베이직어텐션토큰
    • 337
    • -5.97%
    • 비트코인 골드
    • 12,060
    • -1.39%
    • 퀀텀
    • 3,683
    • -3.36%
    • 오미세고
    • 3,970
    • -1.12%
    • 체인링크
    • 26,280
    • -4.26%
    • 질리카
    • 74.53
    • -2.26%
    • 어거
    • 21,500
    • -1.8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