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증시 키워드] "약발 더갈까?", 4일만에 주가 반등 성공한 '신풍제약'…2일 연속 급락한 'SK케미칼'

입력 2020-07-30 08:38

▲7월 신풍제약 주가 추이(자료제공=키움증권)
▲7월 신풍제약 주가 추이(자료제공=키움증권)
30일 국내 증시 키워드는 #삼성전자 #신풍제약 #씨젠 #셀트리온 #SK케미칼 등이다.

국내 증시 대장주인 삼성전자는 외국인 매수세가 회복되며 4거래일 연속 상승세다. 전날 증시에서 삼성전자는 0.68%(400원) 상승한 5만9000원을 기록했다. 전날 장중 6만 원을 넘어서기도 했는데 주가가 장중 6만 원을 넘긴 것은 지난 2월20일 이후 5개월 만이다.

이같은 상승세는 외국인 투자자들이 이끌고 있다. 전날도 2894억 원 순매수한 외국인들은 4거래일 연속 순매수세를 이어가고 있다. 반면 개인 투자자들은 전날도 1933억 원 순매도하며 4거래일 연속 매도 우위를 기록 중이다.

이같은 상승세는 인텔이 새로운 7나노미터 칩 기술이 예정보다 6개월 늦어지면서 반도체 파운드리 업체에 일부를 맡길 계획이라는 소식이 전해지면서다. 이에 따라 삼성전자의 반사이익 기대감이 투자심리를 자극한 것으로 보인다.

신풍제약은 4거래일 만에 주가 반등에 성공했다. 전날 신풍제약은 4.75%(3400원) 상승한 7만500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코로나19 치료제에 대한 기대감으로 이달 급등세를 보였던 신풍제약은 지난 24일 급락세에 이어 27일은 하한가를 기록하는 등 약세를 보이면서 투자자들의 애를 태웠다.

지난 24일 장중 한때 시가총액이 8조4500억 원을 넘어서며 국내 3대 제약사인 유한양행, 한미약품, 대웅제약을 합친 것보다 많았던 신풍제약의 시가 총액은 며칠만에 절반 이하로 쪼그라들었다. 전날 종가 기준 시가 총액은 3조9739억 원이다. 그럼에도 국내 대형건설사 중 하나인 현대건설(3조7749억 원)이나 CJ대한통운(3조5359억 원)보다 많다.

신풍제약은 의약품 제조업체로, 말라리아 치료제인 ‘피라맥스’가 코로나 치료제로 임상2상을 승인받았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투심이 몰려 주가가 급등세를 보인 바 있다.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의 재확산세가 이어지며 진단키트 대장주인 씨젠은 조용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전날 증시에서도 씨젠은 9.67%(2만1000원) 오르며 23만8200원으로 장을 마감했다. 장중 24만5200원까지 치솟으며 신고가 역시 다시 썼다. 씨젠은 지난 23일 처음으로 20만 원을 돌파한 뒤 파죽지세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증권가에서는 코로나19의 확산세가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으면서 진단키트 수요가 이어져 씨젠의 실적 개선에 기대감을 감추지 않고 있다.

셀트리온은 여러 호재에도 불구하고 좀처럼 박스권을 벗어나지 못하는 모습이다. 전날 셀트리온은 5.04%(1만6000원) 하락하며 30만1500원을 기록했다. 개인투자자들이 1039억 원 순매수에 나섰지만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375억 원, 687억 원 순매도하며 주가를 끌어내렸다.

자회사인 SK바이오사이언스의 코로나19 백신과 상장에 대한 기대감으로 급등세를 보였던 SK케미칼이 2거래일 연속 급락하며 우려를 낳고 있다. 지난 28일 5.65%(1만7500원) 빠지며 8거래일 연속 상승세를 마감한 SK케미칼은 전날인 29일 증시에서 8.21%(2만4000원) 빠지며 26만850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최근 급등의 출발점은 지난 21일 SK바이오사이언스와 영국 제약사 아스트라제네카의 코로나19 백신 후보 물질 ‘AZD1222’ 생산 위탁계약 체결 소식이 전해지면서다. 여기에 26일에는 청와대가 SK바이오사이언스를 언급한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의 서한 내용을 공개하고 SK바이오사이언스도 상장 계획을 구체화하면서 불을 붙였다.

하지만 증시 전문가들은 코로나 백신 등의 경우 불확실성이 여전히 높은 만큼 투자에 주의를 당부하고 있다. SK케미칼은 지난 2017년 12월 SK디스커버리에서 인적분할로 설립된 후 2018년 1월5일 유가증권시장에 재상장했고 SK바이오사이언스의 지분 98%를 보유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870,000
    • -0.04%
    • 이더리움
    • 509,500
    • -1.26%
    • 리플
    • 352.4
    • -0.28%
    • 라이트코인
    • 70,100
    • +4.16%
    • 이오스
    • 4,267
    • +13.34%
    • 비트코인 캐시
    • 357,400
    • +2.82%
    • 스텔라루멘
    • 123.8
    • +0.41%
    • 트론
    • 28.94
    • -2.23%
    • 에이다
    • 164
    • +0.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4,100
    • +5.39%
    • 대시
    • 111,700
    • +3.14%
    • 이더리움 클래식
    • 8,495
    • +2.78%
    • 73.99
    • +0.74%
    • 제트캐시
    • 99,300
    • -2.07%
    • 비체인
    • 23.16
    • -2.28%
    • 웨이브
    • 4,108
    • -3.97%
    • 베이직어텐션토큰
    • 321.3
    • -0.65%
    • 비트코인 골드
    • 13,160
    • +1.78%
    • 퀀텀
    • 3,675
    • +3.52%
    • 오미세고
    • 2,239
    • -4.36%
    • 체인링크
    • 22,300
    • +13.49%
    • 질리카
    • 29.37
    • -1.44%
    • 어거
    • 26,590
    • +5.8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