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류호정, 박원순 시장 조문 거부 이유는?…"나라도 고소인(박원순 전 비서)편이라 말해주고파"

입력 2020-07-13 12:09

(연합뉴스)
(연합뉴스)

정의당 류호정 의원이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의 조문을 거부한 이유에 대해 밝혔다.

류호정 의원은 13일 오전 YTN 라디오 '노영희의 출발 새 아침'에 출연해 "나 한 사람만큼은 피해를 호소하는 고소인(박원순의 전직 비서) 편이라고 말해주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류 의원은 "내가 박 시장을 모욕한 것으로 잘못 알고 있는 분들이 있는데, 사실이 아니다"라며 "인권 변호사, 시민운동가, 서울시장으로서 박원순 시장을 존경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분과 함께했던 많은 분의 애도는 그 자체로 존중받아 마땅하다"라며 "나의 말들 때문에 다른 쪽으로 상처받은 분들이 있다면 사과드리겠다"라고 했다.

앞서 류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저는 (박 시장을) 조문하지 않을 생각"이라고 밝히며 "저는 '당신'이 외롭지 않았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여기서 '당신'은 박 시장을 성추행 혐의로 고소한 전직 비서인 A 씨다.

이에 대해 류 의원은 "하지만 그때 한 사람만큼은 피해를 호소하고 있는 고소인 편이라고 말해주고 싶었다"라며 박 시장을 고소한 A 씨에 대한 2차 가해가 "고소인을 죽이는 살인행위"라고 강조했다.

한편 류호정 의원은 제21대 총선에서 정의당 비례대표 추천순위 1번으로 당선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872,000
    • +0.58%
    • 이더리움
    • 463,500
    • +0.06%
    • 리플
    • 345.2
    • +0.12%
    • 라이트코인
    • 67,700
    • -0.66%
    • 이오스
    • 3,606
    • -0.11%
    • 비트코인 캐시
    • 352,900
    • -2.35%
    • 스텔라루멘
    • 122.9
    • -1.76%
    • 트론
    • 25.16
    • +4.01%
    • 에이다
    • 169
    • -1.8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3,700
    • -0.86%
    • 대시
    • 113,300
    • -2.16%
    • 이더리움 클래식
    • 8,270
    • -2.3%
    • 74.24
    • +1.23%
    • 제트캐시
    • 108,400
    • -3.9%
    • 비체인
    • 24.71
    • -4.34%
    • 웨이브
    • 2,364
    • +10.99%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3.5
    • -1.72%
    • 비트코인 골드
    • 12,650
    • +1.44%
    • 퀀텀
    • 3,340
    • +3.25%
    • 오미세고
    • 2,054
    • +7.6%
    • 체인링크
    • 16,060
    • +0.56%
    • 질리카
    • 28.04
    • -6.44%
    • 어거
    • 24,530
    • +3.9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