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2보] “박원순 서울시장 실종” 딸이 신고...성북동 야산 인근서 연락 끊겨

입력 2020-07-09 18:40 수정 2020-07-09 18:41

▲박원순 서울시장 (연합뉴스)
▲박원순 서울시장 (연합뉴스)
박원순 서울시장에 대한 실종 신고가 9일 접수돼 경잘이 소재파악에 나섰다.

경찰과 서울시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17분께 박 시장의 딸이 4~5시간 전에 아버지가 유언같은 말을 남기고 집을 나간 후 전화기가 꺼져 있다고 112에 신고했다.

박 시장의 마지막 휴대전화 발신지는 서울 성북동 부근 야산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긴급회의를 열어 경력 2개 중대와 드론, 경찰견 등을 투입해 박 시장의 소재를 추적 중이다.

박 시장은 애초 이날 오후 4시 40분에 시장실에서 김사열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과 만나 서울-지역 간 상생을 화두로 지역균형발전을 논의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건강상의 이유로 출근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서울시는 박 시장이 “부득이한 사정”으로 이날 일정을 모두 취소했다고 오전 10시 40분께 공지한 바 있다.

박 시장의 휴대전화 전원은 오후 6시40분 현재 꺼져 있는 상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496,000
    • +0.99%
    • 이더리움
    • 410,700
    • +3.69%
    • 리플
    • 283.3
    • +5.39%
    • 라이트코인
    • 53,600
    • +4.08%
    • 이오스
    • 2,970
    • +2.34%
    • 비트코인 캐시
    • 252,200
    • +1.78%
    • 스텔라루멘
    • 88.26
    • +8.48%
    • 트론
    • 32.99
    • +9.06%
    • 에이다
    • 111.5
    • +13.2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1,500
    • +1.74%
    • 대시
    • 80,700
    • +3.46%
    • 이더리움 클래식
    • 6,755
    • +0.52%
    • 134.5
    • +9.53%
    • 제트캐시
    • 63,900
    • +1.83%
    • 비체인
    • 15.27
    • +7.84%
    • 웨이브
    • 2,831
    • +2.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5.7
    • +6.78%
    • 비트코인 골드
    • 9,245
    • +3.93%
    • 퀀텀
    • 2,773
    • +5.84%
    • 오미세고
    • 3,688
    • +6.53%
    • 체인링크
    • 12,680
    • +13.72%
    • 질리카
    • 18.97
    • +13.19%
    • 어거
    • 16,730
    • +2.1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