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한화시스템, 공항공사와 에어택시 사업모델 개발한다

입력 2020-07-06 09:59

'UAM 세계 시장 선도를 위한 MOU' 체결

▲김연철(오른쪽) 한화시스템 대표이사와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이 3일 한국공항공사 사옥에서 'UAM 세계시장 선도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제공=한화시스템)
▲김연철(오른쪽) 한화시스템 대표이사와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이 3일 한국공항공사 사옥에서 'UAM 세계시장 선도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제공=한화시스템)

한화시스템이 한국공항공사(KAC)와 손잡고 본격적인 에어택시 사업모델 개발에 나선다.

한화시스템은 한국공항공사와 3일 오후 서울시 강서구 하늘길 한국공항공사 사옥에서 'UAM 세계시장 선도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한화시스템과 한국공항공사는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양사 간 워킹 그룹을 구성해 도심항공교통(UAM) 통합감시ㆍ관제ㆍ항로운항ㆍ이착륙 시설ㆍ탑승 서비스 관련 소요기술을 공동 개발하고, UAM 운항 실증을 위한 단계별 테스트베드를 구축한다.

한화시스템은 지난해 7월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UAM 시장에 진출해 에어택시 기체 '버터플라이'와 운항 관련 통합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다.

한국공항공사는 국내외 공항의 건설ㆍ운영을 고도화하고 자체 항행장비 개발역량을 보유한 공항ㆍ항공분야 전문 기업이다.

앞으로 에어택시 기체 개발은 한화시스템이 담당하고, 시설 인프라 구축은 KAC가 맡아 수익창출 체계를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협력 분야는 기체ㆍ인프라ㆍ운항 서비스 전 분야를 아우른다. 주요 협력 사항은 △에어택시가 뜨고 내릴 수 있는 도심항공교통용 터미널(vertiport), 관제ㆍ항로운항 등 사업모델 개발 △핵심 기술과 솔루션 실증 및 단계별 테스트베드 구축 △확보 기술 국제표준화 공동 추진 △국내 성공모델 확보를 통한 글로벌 사업 진출 등이다.

한화시스템은 양사 보유 기술ㆍ인프라ㆍ해외 네트워크 등을 활용하여 사업모델 개발 위험을 최소화하고 국내외 시장 확보를 위한 시너지를 극대화할 예정이다.

김연철 한화시스템 대표이사는 “한화시스템이 보유한 UAM 관련 원천기술 및 사업역량과 한국공항공사가 전국 14개 공항을 건설ㆍ운영해오며 축적한 노하우 시너지로 표준화된 UAM 성공 사업모델을 만들어 나가고자 한다”며 “한화시스템은 이를 바탕으로 2025년부터 정부와 협력해 시범운항 서비스를 준비하는 등 세계시장을 선도하는 ‘글로벌 UAM 솔루션 Provider’로 자리매김하겠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4,945,000
    • -2.27%
    • 이더리움
    • 436,700
    • -3.92%
    • 리플
    • 277.9
    • -1.28%
    • 라이트코인
    • 63,050
    • -2.4%
    • 이오스
    • 3,004
    • +0.7%
    • 비트코인 캐시
    • 309,000
    • +4.04%
    • 스텔라루멘
    • 89.42
    • -2.14%
    • 트론
    • 30.43
    • +0.46%
    • 에이다
    • 111
    • -4.6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3,100
    • -2.13%
    • 대시
    • 77,100
    • -2.34%
    • 이더리움 클래식
    • 6,655
    • -0.6%
    • 103.7
    • -5.38%
    • 제트캐시
    • 64,500
    • -4.94%
    • 비체인
    • 12.18
    • -4.62%
    • 웨이브
    • 3,405
    • -3.9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2.2
    • -6.83%
    • 비트코인 골드
    • 8,155
    • -7.01%
    • 퀀텀
    • 2,350
    • -4.12%
    • 오미세고
    • 3,465
    • -3.62%
    • 체인링크
    • 13,030
    • -4.54%
    • 질리카
    • 19.89
    • -4.24%
    • 어거
    • 13,990
    • -5.7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