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진에어, 내달부터 국제선 5개 노선 운항 재개

입력 2020-05-26 10:37

교민 수송 위한 임시편도 투입…"상황 따라 국제선 추가 운항 결정"

▲진에어 항공기.  (사진제공=진에어)
▲진에어 항공기. (사진제공=진에어)

진에어는 내달부터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중단됐던 국제선 가운데 5개 노선에 대한 운항을 재개한다고 26일 밝혔다.

운항 재개와 동시에 교민 수송을 위한 임시편도 투입한다.

그동안 진에어는 코로나19 펜데믹에 따른 해외 각국의 입국 금지 및 제한 조치로 4월부터 정기편 운항을 중단하고 해외 교민 등 수송을 위한 임시편 및 화물기를 운영해 왔다.

이번에 재개하는 국제선은 해외 체류 중인 교민, 유학생 등의 현지 수요와 항공 화물 물동량 등을 고려해 결정됐다고 진에어는 설명했다.

다음 달부터 우선 재개하는 국제선은 인천~방콕, 인천~하노이, 인천~타이베이, 인천~나리타, 인천~오사카 등 총 5개다.

우선 인천~방콕ㆍ타이베이 노선에 중대형 기종인 B777-200ER 항공기를 투입해 수요 확보에 나선다.

인천~방콕 노선은 내달 2일부터 주 2회로, 인천~타이베이 노선은 4일부터 매주 1회 운항한다.

인천~나리타와 오사카 노선은 5일부터 주 1회 각각 운항할 예정이다.

베트남의 경우, 코로나 19 확산이 안정세에 접어든 것으로 판단해 인천~하노이 노선을 6일부터 주 1회 일정으로 운항을 재개한다.

진에어는 현지 교민, 유학생들의 귀국을 돕는 임시편도 운항한다. 인천~클락 노선은 30일 임시편을 투입한다.

또 인천~방콕은 26일부터 양일간 총 2회 운항하며 현지발 수요에 적극 대응한다. 해당 임시편 항공권은 홈페이지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진에어는 “앞으로도 각 노선별 시장 상황을 지속해서 검토해 국제선 추가 운항을 결정할 예정이다”라며 “어려운 경영 환경 속에서도 철저한 기내 방역과 안전 운항을 바탕으로 극복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설명했다.

한편, 국제선 재개 노선에 대한 항공편은 홈페이지 웹, 앱을 통해 예매 가능하다.

단 일부 노선에 대해서는 현지발 항공편만 예매 가능하다. 또한 코로나19 상황에 따른 운항 스케줄 변경 시 환불 및 여정 변경 수수료는 부과하지 않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0,720,000
    • -0.02%
    • 이더리움
    • 650,500
    • +1.32%
    • 리플
    • 674.8
    • +0.16%
    • 라이트코인
    • 96,000
    • +5.03%
    • 이오스
    • 3,330
    • -0.24%
    • 비트코인 캐시
    • 319,200
    • +0.82%
    • 스텔라루멘
    • 204.3
    • +0.44%
    • 트론
    • 33.74
    • +0.51%
    • 에이다
    • 172.2
    • +1.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5,800
    • -1.75%
    • 대시
    • 114,200
    • -1.04%
    • 이더리움 클래식
    • 6,845
    • -0.8%
    • 208.1
    • +6.66%
    • 제트캐시
    • 82,350
    • -0.48%
    • 비체인
    • 16.67
    • +2.4%
    • 웨이브
    • 7,825
    • +8.6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0
    • -0.73%
    • 비트코인 골드
    • 9,990
    • -0.1%
    • 퀀텀
    • 3,023
    • -0.17%
    • 오미세고
    • 4,045
    • +0.67%
    • 체인링크
    • 15,010
    • +0.54%
    • 질리카
    • 34.17
    • +12.03%
    • 어거
    • 16,790
    • +2.0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