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상보] 국제유가, 유가전쟁 종료 기대에 이틀째 폭등…WTI 11.9%↑

입력 2020-04-04 06:58

국제유가는 3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가 유가전쟁을 끝내고 산유량 감산에 합의할 것이라는 기대로 이틀째 폭등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5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일 대비 3.02달러(11.9%) 폭등한 배럴당 28.34달러에 마감했다. 런던 ICE선물거래소에서 브렌트유 6월물은 4.17달러(13.9%) 뛴 배럴당 34.11달러에 장을 마쳤다.

사우디를 맹주로 하는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비(非) OPEC 산유국들의 모임인 OPEC플러스(+)가 오는 6일 국제유가 안정을 위한 화상회의를 개최하는 가운데 여기에서 감산 합의가 이뤄질 것이라는 시장의 기대가 커졌다고 미국 금융 전문매체 마켓워치는 전했다.

WTI는 이번 주에 약 31.8% 폭등해 주간 기준으로 사상 최대폭의 상승세를 보였다. 브렌트유도 이번 주 상승폭이 22%에 달했다.

러시아 관영 타스통신은 사우디 요청으로 OPEC+가 6일 화상회의를 개최한다며 미국 정부기관도 이번 회의에 초청받았다고 전했다.

지난달 초 감산을 거부해 사우디와의 유가전쟁을 촉발했던 러시아 정부도 태도를 바꾸고 있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이날 자국 석유기업 최고경영자(CEO)들과의 회의에서 “시장 균형을 회복하기 위해 주요 산유국들과 협력할 준비가 됐다”며 “하루 약 1000만 배럴 안팎의 감산을 논의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이어 “미국도 행동에 나서야 한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607,000
    • -1.45%
    • 이더리움
    • 289,400
    • -1.3%
    • 리플
    • 244.4
    • -0.61%
    • 라이트코인
    • 56,450
    • -1.31%
    • 이오스
    • 3,399
    • +3.5%
    • 비트코인 캐시
    • 309,400
    • +0.32%
    • 스텔라루멘
    • 95.43
    • -2.76%
    • 트론
    • 20.3
    • +0.45%
    • 에이다
    • 102
    • -3.59%
    • 비트코인에스브이
    • 234,500
    • -0.42%
    • 대시
    • 94,050
    • -0.05%
    • 이더리움 클래식
    • 8,240
    • -1.44%
    • 54.87
    • -2.19%
    • 제트캐시
    • 63,300
    • +1.12%
    • 비체인
    • 8.095
    • +0.41%
    • 웨이브
    • 1,355
    • -0.7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2.2
    • +0.14%
    • 비트코인 골드
    • 11,140
    • -1.07%
    • 퀀텀
    • 2,165
    • -2.17%
    • 오미세고
    • 1,990
    • -1.83%
    • 체인링크
    • 5,255
    • -1.04%
    • 질리카
    • 21.38
    • +7.01%
    • 어거
    • 16,960
    • -2.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