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김인동 두산인프라코어 전무, 산업포장 수상

입력 2019-10-22 14:10

국내 최초 건설기계 혹한기 테스트, 감성 품질 도입 등 제품 경쟁력 향상 기여

▲김인동 두산인프라코어 전무(사진 가운데)가 22일 킨텍스에서 열린 ‘2019 한국산업대전’ 개막식에서 한국 자본재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산업포장을 수상했다. (사진제공=두산인프라코어)
▲김인동 두산인프라코어 전무(사진 가운데)가 22일 킨텍스에서 열린 ‘2019 한국산업대전’ 개막식에서 한국 자본재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산업포장을 수상했다. (사진제공=두산인프라코어)

김인동 두산인프라코어 전무가 22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19 한국산업대전’ 개막식에서 한국 자본재산업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로 정부로부터 산업포장을 받았다.

김 전무는 대학원에서 소음진동 공학을 전공하고 1987년 대우자동차에서 연구개발을 시작했으며, 2013년 두산인프라코어에 입사했다.

소음진동을 비롯해 신차 및 성능 개발 등 자동차 연구개발 분야에서 쌓아온 경험을 건설기계에 접목해 글로벌 경쟁력 강화에 크게 이바지한 공로로 이번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김 전무는 국내 건설기계 분야에 혹한기와 혹서기 테스트를 최초로 도입했으며, 연비시험 기법의 적용, 감성 품질 표준화, 성능시험장 구축 등 두산인프라코어 건설기계 시험 및 검증 체계 고도화를 주도했다.

2015년 건설기계부품연구원 성능시험장(KOCETI) 구축에 기술 지원과 자문역을 맡아 건설기계 성능개발 표준을 정립했다. 현재는 두산인프라코어 품질총괄을 맡아 품질관리 시스템 고도화에 매진하고 있다.

김 전무는 “자동차와 건설기계 분야 연구개발 및 품질 선진화에 쏟아온 오랜 노력이 회사와 국가 발전에 도움이 될 수 있어 큰 보람을 느낀다”며 “우리나라 건설기계 산업의 국제 경쟁력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5,056,000
    • +0.41%
    • 이더리움
    • 438,100
    • -2.56%
    • 리플
    • 280.7
    • -0.39%
    • 라이트코인
    • 64,750
    • +0.23%
    • 이오스
    • 2,995
    • +0.34%
    • 비트코인 캐시
    • 307,200
    • +2.78%
    • 스텔라루멘
    • 91.06
    • -1.89%
    • 트론
    • 30.52
    • +0.66%
    • 에이다
    • 110.8
    • -5.2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5,900
    • -1.16%
    • 대시
    • 77,300
    • -2.58%
    • 이더리움 클래식
    • 6,620
    • -0.82%
    • 99.98
    • -9.52%
    • 제트캐시
    • 67,600
    • -1.82%
    • 비체인
    • 12.39
    • -2.21%
    • 웨이브
    • 3,418
    • -3.4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5.3
    • -5.34%
    • 비트코인 골드
    • 8,555
    • -0.52%
    • 퀀텀
    • 2,369
    • -4.17%
    • 오미세고
    • 3,548
    • -3.35%
    • 체인링크
    • 12,980
    • -3.64%
    • 질리카
    • 20.2
    • -1.99%
    • 어거
    • 14,210
    • -3.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