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소상공인연합회 "8월 대규모 대정부 투쟁 나설 것....규모별 최저임금 차등적용 관철하겠다"

입력 2019-07-10 17:42 수정 2019-07-10 17:48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 회장이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 회장이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소상공인연합회가 다음달 대규모 집회를 결의하는 등 이른바 '대정부 선전포고'에 나섰다. 연합회가 줄기차게 정부에 요구해 온 업종별 최저임금 차등적용이 관철되지 않자 '실력행사'에 나서겠다는 것으로 해석된다.

소상공인연합회는 10일 개최한 ‘2019년도 소상공인연합회 제 1차 임시총회 및 업종·지역 특별 연석회의’에서 8월 대대적 시위을 벌이기로 결정했다.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 회장은 "인상률을 조금 낮춘다고 해결될 일이 아니다. 독이 가득 든 우물에 독을 더 넣느냐 덜 넣느냐의 문제일 뿐"이라고 비판했다. 인상률을 어느수준으로 결정하느냐 보다 사업 규모별 차등적용이 더 중요하다는 주장이다.

연합회는 작년부터 최저임금 규모별 차등적용을 요구해 왔다. 최저임금 인상 자체를 반대하는 것이 아니라는 입장이다. 작년과 올해 최저임금이 각각 16.4%와 10.9%씩 올라 소상공인이 가장 큰 피해를 입었기 때문이라는 것이다. 연합회의 단체행동 결정은 요구해 온 규모별 차등적용이 공론화되기 어렵게 됐다는 판단에서다. 연합회는 △일자리안정자금 현실화 △최저임금 고시 내 소정근로시간 월 환산액 표기 삭제도 촉구했다.

우선 연합회는 각 지방에서 대정부 규탄 대회를 열고 8월말 대규모 집회를 연다는 계획이다. 최 회장은 “작년 8월 29일 대규모 집회 때처럼 정부에 소상공인의 목소리를 전달해야 한다"고 강조 했다. 이날 총회에서는 단체폐업과 최저임금을 넘어서는 물가 인상을 해야 한다는 주장까지 제기되기도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2,578,000
    • +1.58%
    • 이더리움
    • 1,632,000
    • +4.35%
    • 리플
    • 475.1
    • -0.67%
    • 라이트코인
    • 187,800
    • +2.45%
    • 이오스
    • 3,972
    • -0.65%
    • 비트코인 캐시
    • 529,000
    • +0.57%
    • 스텔라루멘
    • 463.5
    • -1.53%
    • 트론
    • 51.82
    • +1.51%
    • 에이다
    • 1,432
    • +4.37%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2,800
    • -1.31%
    • 대시
    • 229,500
    • +0.53%
    • 이더리움 클래식
    • 11,750
    • -1.01%
    • 680.2
    • +11.11%
    • 제트캐시
    • 133,800
    • +1.67%
    • 비체인
    • 45.58
    • +3.01%
    • 웨이브
    • 10,340
    • +0.19%
    • 베이직어텐션토큰
    • 620
    • +10.62%
    • 비트코인 골드
    • 27,790
    • -1.21%
    • 퀀텀
    • 5,585
    • -1.67%
    • 오미세고
    • 4,869
    • +0.43%
    • 체인링크
    • 28,440
    • +0.96%
    • 질리카
    • 124.3
    • +2.98%
    • 어거
    • 35,110
    • +22.0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