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자생의료재단 신준식 명예이사장, 독립유공자 후손 대학생 10명에 장학금 전달

입력 2019-07-02 09:14 수정 2019-07-02 15:15

지난 2월 사재 털어 독립유공자유족회에 기부금 1억 기탁

▲자생의료재단 신준식 명예이사장(윗줄 가운데)이 신준식 장학금 증정식 후 독립유공자후손들과 사진촬영을 하고있다.(자생의료재단)
▲자생의료재단 신준식 명예이사장(윗줄 가운데)이 신준식 장학금 증정식 후 독립유공자후손들과 사진촬영을 하고있다.(자생의료재단)
자생의료재단은 지난 1일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독립유공자복지회관에서 독립유공자유족회 주관 ‘신준식 장학금’ 증정식을 열었다고 2일 밝혔다.

‘신준식 장학금’은 자생의료재단이 지난 2월 개최한 ‘독립유공자 및 유가족 의료지원 선포식’에서 자생의료재단 신준식 명예이사장이 사재 1억원을 독립유공자유족회에 기탁하면서 마련됐다.

자생의료재단 신준식 명예이사장이 독립유공자유족회에 기탁한 1억원은 독립유공자 후손들의 학업과 생계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특히 ‘신준식 장학금’은 독립유공자 후손 중 대학생 10명의 학업을 위한 장학금과 경제적 어려움으로 힘든 생활을 하고 있는 유가족 3명의 특별생계지원금으로 쓰인다.

자생의료재단은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독립유공자 및 후손 100명의 척추∙관절 건강을 보살피는 의료지원을 제공하고 있다. 이를 위해 전국 21개 자생한방병원∙자생한의원은 재단 사회공헌기금 총 3억원을 투입해 독립유공자와 후손들을 치료하고 있다.

자생의료재단 신준식 명예이사장이 사재를 털어 장학금을 마련한 데에는 독립운동가인 선친의 영향이 크다. 선친인 청파 신현표 선생은 독립운동을 하면서 약자에 대한 연민과 의술(醫術)보다 인술(仁術)을 강조했다. 의사이자 한의사였던 신현표 선생은 1927년부터 중국 용정시에서 대진단 단원으로 독립운동을 하다 1931년경 경성서대문형무소에서 옥고를 치르기도 했다

자생의료재단 신준식 명예이사장은 “독립유공자와 후손들을 통해 숭고한 독립운동 정신을 가슴 깊이 새기고, 이를 다음 세대까지 전해야 한다”며 “비록 이번 장학금 전달은 작은 성의에 불과하지만, 이를 계기로 독립운동 정신이 사회 곳곳에 이식되고 독립운동가를 예우하는 사회적 분위기가 형성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789,000
    • +3.27%
    • 이더리움
    • 472,400
    • +2.58%
    • 리플
    • 360.3
    • +1.64%
    • 라이트코인
    • 70,000
    • +2.56%
    • 이오스
    • 3,622
    • +0.81%
    • 비트코인 캐시
    • 348,200
    • +2.14%
    • 스텔라루멘
    • 127.8
    • -1.54%
    • 트론
    • 24.11
    • -0.29%
    • 에이다
    • 168.7
    • -0.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74,800
    • +2.61%
    • 대시
    • 108,100
    • +4.95%
    • 이더리움 클래식
    • 8,660
    • +2.49%
    • 66.58
    • +1.62%
    • 제트캐시
    • 111,300
    • +12.94%
    • 비체인
    • 21.9
    • +1.91%
    • 웨이브
    • 1,902
    • -3.94%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4.7
    • -1.04%
    • 비트코인 골드
    • 12,560
    • -0.16%
    • 퀀텀
    • 3,304
    • -1.37%
    • 오미세고
    • 1,895
    • +0.85%
    • 체인링크
    • 11,340
    • +0.35%
    • 질리카
    • 22.97
    • +6.94%
    • 어거
    • 23,830
    • -0.9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