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평리네거리 싱크홀' 원인은? "낮까지 복구작업 마무리할 것"

입력 2018-07-25 13:49

(연합뉴스)
(연합뉴스)

대구 서구 평리네거리에서 상수도관 파열로 일대 수돗물 공급이 끊기고 도로에 싱크홀이 발생했다.

25일 오전 4시께 대구 서구 평리네거리에서 500㎜ 상수도관이 파열됐다.

이에 비산 1동, 평리 1·3동 일대 4900여 가구에 수돗물 공급이 한동안 끊겼고 도로가 침하해 주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대구시는 비상연락관을 활용해 2시간여 만에 수돗물 공급을 재개했다. 또 왕복 8차로 도로 가운데 1차로 통행을 제한하고 파손 상수도관 복구작업을 벌였다.

대구시 관계자는 "비상연락관으로 수돗물을 공급해 일부에서 흐린 물이 나올 수 있다"며 "낮까지 모든 복구작업이 마무리될 것"으로 내다봤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0,951,000
    • -0.15%
    • 이더리움
    • 4,774,000
    • +1.7%
    • 비트코인 캐시
    • 1,641,000
    • -0.79%
    • 리플
    • 1,860
    • -1.06%
    • 라이트코인
    • 448,500
    • +8.07%
    • 에이다
    • 2,204
    • +14.2%
    • 이오스
    • 12,370
    • +3.08%
    • 트론
    • 174.6
    • +0.58%
    • 스텔라루멘
    • 757.1
    • +2.64%
    • 비트코인에스브이
    • 426,200
    • -3.29%
    • 체인링크
    • 61,550
    • +6.4%
    • 샌드박스
    • 648.7
    • -0.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