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2보] 권은희 前수서경찰서 과장, 7.30 재보궐 선거에 출사표

입력 2014-07-09 16:39

권은희 공천

(사진=뉴시스)

권은희 전 수서경찰서 수사과장이 7·30 재보궐 선거에 새정치민주연합 후보로 출사표를 던진다. 권 전 과장 스스로 출마를 부인했지만 당 안팎에서 공천설이 꾸준히 이어져왔다.

9일 정치권과 새정치민주연합 등에 따르면 권은희 전 수서경찰서 수사과장이 7.30 재보궐 광주 광산을 선거에 출마한다. 권 전 과장은 국가정보원의 대선개입 의혹사건 수사과정에서 경찰 수뇌부의 부당개입을 폭로했던 인물이다. 권 전 과장은 이후 수서경찰서에서 인사발령을 거쳐 관악경찰서서 여성청소년과장까지 오게됐고 최근 사직서를 제출, 수리가 된 상태다.

권은희 전 과장의 출마 배경에는 김한길 공동대표의 공천의지가 있었다.

광주 광산을 지역은 사실상 전략지역으로 지정됐었다. 광주와 전남대, 변호사 출신의 경찰 간부라는 권은희 전 과장의 입지도 이번 출마를 부추겼던 것으로 풀이된다.

사직서가 수리된 지난달 30일 권은희 전 과장은 “7.30재보선 출마에 관한 고려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지만 이후 꾸준히 출마론이 이어졌다.

권은희 전 과장은 사직 당시 심경을 담은 서면에서 정치권과 시민단체를 중심으로 거론되는 자신의 출마설과 관련해 “저에 대한 격려로 받아들이고 감사한 마음”이라고 말했다.

그는 다만 “사직서를 제출하면서 밝혔던 것처럼 우선 중단했던 학업을 계속 할 생각이고 시간을 갖고 시민사회 활동과 변호사 활동을 계획하려 한다”고 말했다.

권은희 전 과장은 사직을 결심한 이유에 대해선 "국정원 대선 개입 의혹 수사와 관련한 외압 사건이 아직 끝나지 않았음을 알리기 위해서"라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48,000
    • +0.01%
    • 이더리움
    • 168,600
    • +0.06%
    • 리플
    • 259
    • -0.77%
    • 라이트코인
    • 50,900
    • -0.78%
    • 이오스
    • 2,996
    • -0.76%
    • 비트코인 캐시
    • 242,200
    • +0.33%
    • 스텔라루멘
    • 61.75
    • -1.2%
    • 트론
    • 16.1
    • -3.01%
    • 에이다
    • 42.52
    • -0.4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8,700
    • -2.34%
    • 모네로
    • 61,750
    • -0.56%
    • 대시
    • 58,600
    • +0.34%
    • 이더리움 클래식
    • 4,461
    • +0.43%
    • 41.7
    • -1.88%
    • 제트캐시
    • 36,050
    • -0.39%
    • 비체인
    • 7.189
    • -0.43%
    • 웨이브
    • 731
    • -0.8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3.1
    • -1.41%
    • 비트코인 골드
    • 6,715
    • +0.15%
    • 퀀텀
    • 2,033
    • +0.84%
    • 오미세고
    • 832
    • -2%
    • 체인링크
    • 2,462
    • -3.79%
    • 질리카
    • 6.311
    • -2.31%
    • 어거
    • 11,680
    • -2.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