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2보] 권은희 前수서경찰서 과장, 7.30 재보궐 선거에 출사표

입력 2014-07-09 16:39

권은희 공천

(사진=뉴시스)

권은희 전 수서경찰서 수사과장이 7·30 재보궐 선거에 새정치민주연합 후보로 출사표를 던진다. 권 전 과장 스스로 출마를 부인했지만 당 안팎에서 공천설이 꾸준히 이어져왔다.

9일 정치권과 새정치민주연합 등에 따르면 권은희 전 수서경찰서 수사과장이 7.30 재보궐 광주 광산을 선거에 출마한다. 권 전 과장은 국가정보원의 대선개입 의혹사건 수사과정에서 경찰 수뇌부의 부당개입을 폭로했던 인물이다. 권 전 과장은 이후 수서경찰서에서 인사발령을 거쳐 관악경찰서서 여성청소년과장까지 오게됐고 최근 사직서를 제출, 수리가 된 상태다.

권은희 전 과장의 출마 배경에는 김한길 공동대표의 공천의지가 있었다.

광주 광산을 지역은 사실상 전략지역으로 지정됐었다. 광주와 전남대, 변호사 출신의 경찰 간부라는 권은희 전 과장의 입지도 이번 출마를 부추겼던 것으로 풀이된다.

사직서가 수리된 지난달 30일 권은희 전 과장은 “7.30재보선 출마에 관한 고려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지만 이후 꾸준히 출마론이 이어졌다.

권은희 전 과장은 사직 당시 심경을 담은 서면에서 정치권과 시민단체를 중심으로 거론되는 자신의 출마설과 관련해 “저에 대한 격려로 받아들이고 감사한 마음”이라고 말했다.

그는 다만 “사직서를 제출하면서 밝혔던 것처럼 우선 중단했던 학업을 계속 할 생각이고 시간을 갖고 시민사회 활동과 변호사 활동을 계획하려 한다”고 말했다.

권은희 전 과장은 사직을 결심한 이유에 대해선 "국정원 대선 개입 의혹 수사와 관련한 외압 사건이 아직 끝나지 않았음을 알리기 위해서"라고 설명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710,000
    • -1.32%
    • 이더리움
    • 214,000
    • -2.06%
    • 리플
    • 344
    • -1.71%
    • 라이트코인
    • 65,100
    • -2.54%
    • 이오스
    • 3,528
    • -4.6%
    • 비트코인 캐시
    • 267,100
    • +0.11%
    • 스텔라루멘
    • 75.7
    • -1.82%
    • 트론
    • 18.7
    • -4.59%
    • 에이다
    • 57.8
    • -1.3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500
    • +7.56%
    • 모네로
    • 62,500
    • +4.08%
    • 대시
    • 84,650
    • +0.12%
    • 이더리움 클래식
    • 5,500
    • -1.87%
    • 44.5
    • -3.26%
    • 제트캐시
    • 44,880
    • -3.34%
    • 비체인
    • 4.09
    • -2.39%
    • 웨이브
    • 1,012
    • -1.8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4
    • -2.31%
    • 비트코인 골드
    • 9,640
    • +1.63%
    • 퀀텀
    • 2,079
    • -2.03%
    • 오미세고
    • 951
    • -1.96%
    • 체인링크
    • 2,757
    • -8.25%
    • 질리카
    • 7.85
    • -0.88%
    • 어거
    • 9,725
    • -0.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