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장덕천 부천시장 사과 "많은 혼란 발생…제 잘못이다"

입력 2020-03-26 15:36

▲23일 오전 경기도 부천시 부천시청 1층 로비에 '신종 코로나감염증(코로나19)을 함께 이겨냅시다' 라는 전광판이 돌아가고 있다.  (뉴시스)
▲23일 오전 경기도 부천시 부천시청 1층 로비에 '신종 코로나감염증(코로나19)을 함께 이겨냅시다' 라는 전광판이 돌아가고 있다. (뉴시스)

장덕천 부천시장이 사과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경기도형 재난기본소득'에 반대하는 의견을 공개적으로 올려 혼란을 빚은 것에 대해 "제 잘못"이라고 말했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26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재난기본소득에 관하여'라는 제목의 글을 올리고 경기도형 재난기본소득에 반대하는 글을 올린 것에 사과했다.

그는 "제가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에 관해 올린 글로 인해 많은 혼란이 발생했다"며 "이렇게 파장이 클 줄 몰랐다"고 밝혔다. 보편적 복지정책을 펼쳐야 한다는 점에는 동의하고, 모든 도민에게 일정액을 주는 경기도 재난소득에 큰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대한민국 최초로 보편적 복지의 가장 전형적인 형태라 할 기본소득이 시행된다는 의미도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이어 "내부적으로 사전에 개진했으면 좋을 제 의견을 외부로 표출해 속도가 필요한 정책들이 영향을 받아 조치가 늦어질 우려가 생겼다"며 "이런 상황은 바람직하지 않다. 제 잘못이다"라고 인정했다.

앞서 장덕천 부천시장은 24일 '기본소득보다 선택과 집중'이라는 제목에서 이재명 지사의 경기도형 재난기본소득에 대해 부정적인 견해를 밝혀 파문이 일어났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695,000
    • -1.72%
    • 이더리움
    • 161,400
    • +0.75%
    • 리플
    • 211.3
    • +1.05%
    • 라이트코인
    • 47,020
    • -0.36%
    • 이오스
    • 2,683
    • -0.41%
    • 비트코인 캐시
    • 263,500
    • -0.87%
    • 스텔라루멘
    • 48.93
    • -0.14%
    • 트론
    • 14
    • +0.72%
    • 에이다
    • 37.11
    • +2.3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9,000
    • -0.65%
    • 모네로
    • 57,350
    • -0.43%
    • 대시
    • 78,050
    • -1.27%
    • 이더리움 클래식
    • 5,940
    • -1.16%
    • 43.6
    • -3.05%
    • 제트캐시
    • 37,270
    • +0.49%
    • 비체인
    • 3.717
    • +4.12%
    • 웨이브
    • 1,134
    • +14.42%
    • 베이직어텐션토큰
    • 169.4
    • -0.47%
    • 비트코인 골드
    • 8,635
    • -0.4%
    • 퀀텀
    • 1,479
    • +2.14%
    • 오미세고
    • 624.6
    • +0.9%
    • 체인링크
    • 2,708
    • +3.72%
    • 질리카
    • 4.59
    • +0.88%
    • 어거
    • 12,100
    • -3.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