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재산공개]통합당 의원 평균재산 34억 원…원내 정당 내 1위

입력 2020-03-26 00:00

2위 민생당 27억 원…민주당은 4위 18억 원/ 김병관ㆍ김세연ㆍ박덕흠 500억 원 이상

▲미래통합당 의원들. (연합뉴스)
▲미래통합당 의원들. (연합뉴스)

미래통합당 소속 국회의원의 평균 재산이 34억3500만 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여야 10개 원내 정당 가운데 가장 많은 것이다.

국회 공직자윤리위원회가 26일 공개한 2019년 말 기준 국회의원 재산변동사항에 따르면 500억 원 이상 자산가 제외한 통합당 의원의 평균 재산은 34억3493만8000원이었다.

민생당은 26억6154만5000원으로 2위였고, 이어 미래한국당 18억3782만3000원이 3위었다.

그 다음 더불어민주당 18억3110만5000원, 국민의당 10억2483만 원, 정의당 6억3362만4000원, 자유공화당 3억3274만4000원 등의 순이었다.

현역 의원이 1명 뿐인 친박신당은 홍문종 의원이 81억840만9000원, 열린민주당은 손혜원 의원이 46억3583만5000원, 민중당은 김종훈 의원이 2억714만5000원 인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민생당에서 탈당해 의원직을 상실한 의원 중 김삼화·김수민·김중로·이동섭 의원은 미래통합당에, 이태규 의원은 국민의당 집계에 포함했다.

500억 원 이상의 자산가는 3명이다. '웹젠' 이사회 의장 출신인 김병관 민주당 의원이 2311억4449만 원, 김세연ㆍ박덕흠 의원이 각각 853억3410만3000원, 550억8502만4000원이다.

이들을 집계에 포함할 경우 소속 국회의원 평균재산은 통합당이 46억5720만4000원으로 여전히 1위였다. 민주당은 2배에 가까운 37억2625만7000원으로 크게 올라 2위가 된다.

500억원 이상 자산가가 없는 민생당, 미래한국당, 국민의당, 정의당 등은 평균에 변화가 없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733,000
    • +2.72%
    • 이더리움
    • 161,300
    • +1.64%
    • 리플
    • 210.2
    • -1.18%
    • 라이트코인
    • 47,250
    • +0.21%
    • 이오스
    • 2,701
    • +0.78%
    • 비트코인 캐시
    • 264,600
    • +1.69%
    • 스텔라루멘
    • 48.93
    • +0.35%
    • 트론
    • 13.91
    • +0.87%
    • 에이다
    • 36.39
    • +0.7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2,500
    • +0.89%
    • 모네로
    • 57,450
    • +2.22%
    • 대시
    • 77,900
    • -1.27%
    • 이더리움 클래식
    • 6,010
    • -2.2%
    • 45.03
    • +0.92%
    • 제트캐시
    • 36,830
    • +0.52%
    • 비체인
    • 3.583
    • +0.36%
    • 웨이브
    • 1,002
    • +1.21%
    • 베이직어텐션토큰
    • 170.2
    • +2.28%
    • 비트코인 골드
    • 8,605
    • +0.23%
    • 퀀텀
    • 1,465
    • +0.27%
    • 오미세고
    • 615
    • +1.32%
    • 체인링크
    • 2,618
    • +1.71%
    • 질리카
    • 4.574
    • -0.28%
    • 어거
    • 12,180
    • +1.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