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1월 주택 착공, 지난해보다 32.3% '뚝'…인허가 실적도 25.1%↓

입력 2020-02-27 11:16 수정 2020-02-27 11:17

(자료 제공=국토교통부)
(자료 제공=국토교통부)
설 연휴와 청약 시스템 개편 등으로 1월 주택 공급 지표가 일제히 뒷걸음질쳤다.

27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지난달 착공한 주택은 1만6512가구다. 지난해 같은 달(2만4397)가구보다 32.3% 급감했다.

건설 인허가를 받은 주택 수도 지난해 1월 3만2023가구에서 지난달 2만3978가구로 25.1% 줄어들었다.

국토부 측은 '1월엔 신정과 설 연휴 등 공휴일이 많아 실적이 감소한 것으로 추정한다'고 풀이했다.

지난달 분양 시장은 아예 멈춰섰다. 청약 업무가 금융결제원에서 한국감정원으로 이관되면서 한 달 가까이 청약 신청을 받지 않았기 때문이다. 지난해 12월만 해도 전국적으로 1만5501가구가 청약 신청을 받았지만 지난달엔 40가구를 분양하는 데 그쳤다.

업계에선 이 같은 흐름이 지속되면 주택 공급이 급감할 것이라 우려한다. 업계에선 당장 내년 아파트 입주 물량(2만1739가구)이 올해(4만2012가구)의 절반 수준으로 줄어들 것이라고 예상한다.

지난달 공사를 마친 주택은 3만1544가구다. 1년 전(4만7799가구)보다 34.0% 줄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723,000
    • +2.65%
    • 이더리움
    • 201,300
    • +8.23%
    • 리플
    • 237.5
    • +5.27%
    • 라이트코인
    • 54,750
    • +7.78%
    • 이오스
    • 3,233
    • +7.44%
    • 비트코인 캐시
    • 305,500
    • +4.8%
    • 스텔라루멘
    • 59.58
    • +3.82%
    • 트론
    • 16.33
    • +3.88%
    • 에이다
    • 42.65
    • +5%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5,500
    • +3.58%
    • 모네로
    • 69,000
    • +0.15%
    • 대시
    • 87,650
    • +3.97%
    • 이더리움 클래식
    • 6,680
    • +4.78%
    • 48.02
    • +3.94%
    • 제트캐시
    • 44,100
    • +1.8%
    • 비체인
    • 4.589
    • +11.28%
    • 웨이브
    • 1,205
    • +4.42%
    • 베이직어텐션토큰
    • 199.8
    • +5.83%
    • 비트코인 골드
    • 9,455
    • +3.11%
    • 퀀텀
    • 1,666
    • +5.24%
    • 오미세고
    • 726.9
    • +7.05%
    • 체인링크
    • 3,266
    • +14.16%
    • 질리카
    • 5.667
    • +0.55%
    • 어거
    • 12,260
    • +2.5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