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군, 대구·경북서 휴가 보낸 장병 전수조사

입력 2020-02-21 09:40

22일부터 전 장병의 휴가, 외출, 외박, 면회 통제

(뉴시스)
(뉴시스)
군 당국은 21일 대구·경북지역으로 휴가를 다녀온 장병 파악에 나서는 등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후속 대책 마련에 고심하고 있다.

21일 정부 등에 따르면 군은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한 신천지 대구교회 관련자인 31번 환자가 발열 증상이 난 지난 10일부터 대구·경북지역에서 휴가나 외출·외박을 한 장병을 파악하고 있다. 현재 특정 군에서만 대구·경북지역으로 휴가를 다녀온 장병이 1000명을 넘은 것으로 전해진다. 육·해·공군을 모두 합치면 규모는 더욱 커진다.

확진 판정을 받은 해군 상병의 경우 지난 13~18일 대구에서 휴가를 보냈다. 이 병사는 기침 등 증상으로 20일 병원 선별진료소로 이동해 1차 검사와 약 처방을 받고 부대에 복귀했는데, 해당 부대의 대응이 적절하지 못했다는 지적도 나온다. 이 병사가 근무하는 제615비행대대에서는 아직 의심 증상을 보인 장병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입학식 참석 부모 중 1명이 코로나19 확진자인 것으로 알려진 공군사관학교(공사)도 전체 생도를 생활관에 격리했다. 지난 17일 열린 공사 입학식에 참석한 생도의 이 부모는 경북지역에서 왔다. 현재까지 의심 증상을 보인 생도는 식별되지 않고 있다.

국방부는 코로나19 군내 확산을 차단하고자 이달 22일부터 전 장병의 휴가, 외출, 외박, 면회를 통제하기로 했다. 현재는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지역 인근 부대에서 병사들의 휴가·외박·외출을 제한하고 있다. 다만, 전역 전 휴가를 앞둔 장병들은 부대에 복귀하지 않고 전역할 수 있도록 휴가 일정을 조정하기로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500,000
    • +3.83%
    • 이더리움
    • 184,500
    • +6.96%
    • 리플
    • 224.3
    • +3.55%
    • 라이트코인
    • 50,700
    • +3.26%
    • 이오스
    • 2,970
    • +5.1%
    • 비트코인 캐시
    • 290,400
    • +2.07%
    • 스텔라루멘
    • 56.29
    • +11.64%
    • 트론
    • 15.7
    • +9.33%
    • 에이다
    • 40.23
    • +3.69%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7,800
    • +2.3%
    • 모네로
    • 68,250
    • +4.52%
    • 대시
    • 84,350
    • +2.87%
    • 이더리움 클래식
    • 6,325
    • +2.68%
    • 45.22
    • +0.56%
    • 제트캐시
    • 43,130
    • +8.29%
    • 비체인
    • 4.119
    • +5.75%
    • 웨이브
    • 1,166
    • +2.64%
    • 베이직어텐션토큰
    • 183.7
    • +3.73%
    • 비트코인 골드
    • 9,205
    • +4.13%
    • 퀀텀
    • 1,590
    • +3.11%
    • 오미세고
    • 680.3
    • +2.55%
    • 체인링크
    • 2,857
    • +3.48%
    • 질리카
    • 5.731
    • +10.64%
    • 어거
    • 12,010
    • +1.3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