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올댓트립] '4년에 한 번 찾아와 소중해'…윤달처럼 특별한 여행지는?

입력 2020-02-21 06:00

▲부탄. (사진제공=이하 스카이스캐너)
▲부탄. (사진제공=이하 스카이스캐너)
올해 2월은 4년마다 한 번씩 찾아오는 윤일(29일)이 있는 달이다. 이날은 일반적으로 평생에 걸쳐 약 20여 번 정도만 만날 수 있기 때문에 더욱 특별하다. 여행지에서도 윤달처럼 쉽게 만날 수 없는 소중한 장소들이 있다.

거리가 있어 여행을 마음먹기 쉽지 않지만, 흔치 않기에 더욱 특별하게 느껴질 여행지들이다. 떠나기 쉽지 않은 여행지일수록 관광객의 손길이 닿지 않아 청정 지역일 가능성이 크다. 지속가능한 여행이 중요한 화두로 떠오른 지금, 자연을 지키기 위한 노력이 더욱 돋보이는 여행지를 만나보자. 스카이스캐너를 통해 윤달만큼 특별한 경험을 주는 여행지 3곳을 추천한다.

◇먹고 마시는 모든 것이 친환경적인 ‘부탄’ = 전 세계에서 가장 행복한 나라로 알려진 부탄, 하지만 그 수식어를 가능케 하는 것은 지속가능한 여행을 추구하는 시스템 때문이다. 부탄은 자연과 생태 보전을 중요하게 생각한다. 때문에 여행산업이 주력 산업임에도 불구하고 문화와 자연을 보호하기 위한 강력한 관광정책을 시행하고 있다.

이곳을 방문하는 외국인 관광객은 자유여행을 할 수 없으며 하루 200~250달러를 미리 지불해야만 비자를 받을 수 있다. 여행도 현지 가이드 동행 아래 미리 정해진 관광 일정에 따라 움직여야 한다. 원주민들의 삶을 지키고 현지인에게 수익이 돌아가게 하기 위한 ‘지속가능한 여행’을 위한 규칙이다. 특히 올해부터 ‘100% 유기농 국가’를 선언하고 제초제나 살충제의 사용을 전면 금지했다.

환경을 훼손하고 현지인의 삶을 침해하는 것은 모든 것을 제한하는 등 어려움이 많은 장소지만, 부탄을 찾은 여행자는 히말라야가 주는 장엄한 분위기와 청정자연의 신비로움, 순박한 현지인의 감성에 빠져 인생 최고의 여행지로 꼽는다.

▲로얄브루나이.
▲로얄브루나이.

◇술ㆍ담배ㆍ도박ㆍ테러가 없어 더욱 특별한 여행지, ‘브루나이’ = 브루나이를 흔히 술ㆍ담배ㆍ도박ㆍ테러가 없어 ‘4無’ 청정 여행지라고 불린다. 공공장소에서의 음주와 흡연은 엄격히 금지돼 있어 위반하면 태형이나 벌금형을 받는다. 흥을 돋우는 매개체가 없어 마냥 지루할 거 같지만, 이는 오히려 화려한 브루나이 시내를 둘러보며 여유를 즐길 기회를 준다.

황금의 나라라는 수식어를 가지고 있을 정도로 화려하게 장식된 건축물과 브루나이 최고의 건축물인 ‘오마르 알리 사이푸딘 모스크’, 브루나이 국왕이 거주하는 ‘이스타나 누룰 이만’을 방문하면, 마치 내가 왕족이 된 듯한 감상에 빠진다. 또 현지 문화를 느낄 수 있는 전통 수상 가옥촌 깜뽕 아에르 등 이색적인 볼거리도 풍부하니 술 없이 취하는 여행에 도전해보자.

▲페루 마추픽추.
▲페루 마추픽추.

◇일회용품도 포기, 선착순 입장권 예약은 필수인 ‘페루의 마추픽추’ = 해발 2400m 고지에 세워진 신비로운 도시 ‘마추픽추’. 세계 7대 불가사의이자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이곳을 보기 위해 전 세계 여행객들이 페루를 방문한다. 그러나 이제 마추픽추를 보기 위해서는 텀블러를 챙기는 꼼꼼함과 마추픽추 역사 보호지구 입장권 예약을 위한 순발력을 겸비해야 한다.

페루관광청은 작년부터 마추픽추 유적지 보호를 위해 방문 시간 및 코스에 따라 수용인원을 차등적으로 제한하기로 했다. 제한 내용을 구체적으로 보면, 일출을 보기 위해 많은 방문객이 모이는 오전 6~8시엔 800명, 그 이후는 시간당 약 600명 안팎의 인원만 허용한다. 또한 마추픽추에만 머물 시에도 최대 4시간으로 체류시간이 제한되며, 입장권 예약 시 선택한 시간 외에 방문 혹은 재입장이 금지된다.

또 마추픽추를 찾는 관광객의 일회용 용기 반입이 금지된다. 환경 보호와 플라스틱의 책임 있는 소비를 위한 규칙으로 마추픽추 역사 보호구와 더불어 페루 전역의 문화유산 및 주립 박물관에서도 해당 규정이 적용된다. 까다롭지만 자연과 역사를 보호하기 위한 노력에 동참해 지속가능한 여행을 실천하는 여행객이 되어보는 것도 좋겠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604,000
    • -0.72%
    • 이더리움
    • 198,500
    • +0.86%
    • 리플
    • 231.2
    • -0.09%
    • 라이트코인
    • 53,600
    • +1.13%
    • 이오스
    • 3,151
    • -2.69%
    • 비트코인 캐시
    • 301,400
    • -0.1%
    • 스텔라루멘
    • 57.51
    • -2.69%
    • 트론
    • 16.02
    • -0.74%
    • 에이다
    • 42.05
    • +0.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3,200
    • -1.98%
    • 모네로
    • 66,750
    • -4.03%
    • 대시
    • 85,300
    • -0.29%
    • 이더리움 클래식
    • 6,560
    • -0.53%
    • 46.9
    • -0.45%
    • 제트캐시
    • 43,380
    • -0.53%
    • 비체인
    • 4.503
    • +4.92%
    • 웨이브
    • 1,187
    • +2.06%
    • 베이직어텐션토큰
    • 190.5
    • -0.1%
    • 비트코인 골드
    • 9,330
    • -1.11%
    • 퀀텀
    • 1,645
    • -0.78%
    • 오미세고
    • 718.7
    • +1.91%
    • 체인링크
    • 3,279
    • +11.34%
    • 질리카
    • 5.42
    • -3.39%
    • 어거
    • 12,160
    • +0.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