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카이노스메드, 파킨슨병 치료제 ”독성 실험 성공”

입력 2020-02-19 14:19

코스닥 시장으로 이전 상장을 앞둔 코넥스 상장사 카이노스메드가 파킨슨병 치료제 독성시험에 성공했다.

‘뇌 질환 치료제(CNS Drug)’ 개발업체 카이노스메드는 19일 관련 시험기관에서 실시한 ‘파킨슨병 치료제(KM-819)의 임상 2상을 위한 동물 장기독성 실험’에서 “약물과 관련한 독성이 없다”는 결과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이 회사의 파킨슨병 치료제 KM-819는 미국 임상2상 진입 조건을 모두 갖추게 됐다.

약품 개발에 있어 부작용은 효능과 함께 가장 중요한 요소로, 임상 전에 동물에서의 안전성이 입증되어야 임상에 진입할 수 있다. 특히 오랜 기간 장기 약물 투여를 요구하는 임상에는 개와 같은 비설치류에서 9개월, 설치류에서 6개월의 장기 약물 투여로 독성이 있는지 시험해야 한다.

시험 기관인 BTS 리서치에 따르면 KM-819는 개 48마리와 쥐 160마리를 대상으로 한 시험 모두에서 “약물과 관련한 독성이 없음”을 보였다. KM-819의 우수한 안전성이 확보됐다.

회사 관계자는 “장기독성실험의 성공으로 증상완화제가 아닌 ‘질병조절치료제’로 미국 임상2상 IND 신청을 하게 됐다”며 “파킨슨병 질병조절치료제는 투여 후 효능을 확인하는데 오랜 시간이 걸리지만 이번 실험결과를 근거로 전체 임상기간을 상당히 줄일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현재 파킨슨병 치료제는 일시적인 증상완화제만 있을 뿐 질병의 진행을 근본적으로 막을 수 있는 질병조절치료제는 없는 상태다.

이번 장기독성실험 결과는 파킨슨병 임상 2상뿐 아니라 임상 3상에서도 사용하게 된다. 또 카이노스메드가 현재 추진하고 있는 퇴행성 희귀 뇌질환으로의 적응증 확대 임상에서도 바로 2상 진입을 가능하게 한다는 점에서도 의미가 있다.

카이노스메드는 현재 KM-819의 미국 임상2상을 준비하고 있으며, 올해 중반경 임상2상 진입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편 카이노스메드는 최근 하나금융11호스팩과 합병상장 승인을 받고, 합병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737,000
    • +2.51%
    • 이더리움
    • 162,200
    • +2.46%
    • 리플
    • 211.2
    • -0.28%
    • 라이트코인
    • 47,480
    • +1.34%
    • 이오스
    • 2,707
    • +1.01%
    • 비트코인 캐시
    • 264,600
    • +1.46%
    • 스텔라루멘
    • 49.09
    • +0.95%
    • 트론
    • 13.85
    • +0.58%
    • 에이다
    • 36.2
    • +0.1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2,300
    • +1.32%
    • 모네로
    • 57,050
    • +0.8%
    • 대시
    • 78,650
    • +0.64%
    • 이더리움 클래식
    • 6,005
    • -0.58%
    • 45.05
    • +1.24%
    • 제트캐시
    • 36,820
    • +1.43%
    • 비체인
    • 3.617
    • +1.46%
    • 웨이브
    • 1,007
    • +2.02%
    • 베이직어텐션토큰
    • 169.3
    • +1.87%
    • 비트코인 골드
    • 8,695
    • +1.58%
    • 퀀텀
    • 1,476
    • +0.96%
    • 오미세고
    • 612.6
    • +1.09%
    • 체인링크
    • 2,628
    • +1.98%
    • 질리카
    • 4.56
    • -0.22%
    • 어거
    • 12,220
    • +1.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