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라돈 기준치 초과' 까사미아 매트 구매자, 억대 손배소 패소

입력 2020-02-14 13:32

폐암을 유발하는 방사성 물질인 '라돈'이 기준치 이상 검출된 가구업체 까사미아의 매트리스(매트) 구매자들이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냈지만 패소했다.

서울중앙지법 민사49단독 황병헌 부장판사는 14일 매트 소비자 정모 씨 등 173명이 까사미아 법인과 대표이사를 상대로 "1인당 100만 원을 배상하라"며 낸 1억7300만 원 상당의 손해배상 소송에서 원고 패소 판결했다.

까사미아는 2011년 홈쇼핑을 통해 한시적으로 판매한 '까사온(casaon) 메모 텍스'에서 기준치 이상의 라돈이 검출된다는 소비자 제보를 받고, 이를 원자력안전위원회(원자력안전위)에 알렸다. 이 제품은 총 1만2395개가 팔린 것으로 알려졌다.

원자력안전위는 2018년 7월 조사 결과 일부 토퍼와 베개에서 피폭선량이 생활주변방사선 안전관리법이 정한 가공제품 안전기준(연간 1mSv)을 초과한 사실을 확인하고 수거 명령 등 행정 조치를 내렸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577,000
    • +3.22%
    • 이더리움
    • 322,200
    • +9.59%
    • 리플
    • 342.5
    • +5.87%
    • 라이트코인
    • 87,100
    • +4.56%
    • 이오스
    • 5,245
    • +5.7%
    • 비트코인 캐시
    • 481,200
    • +4%
    • 스텔라루멘
    • 86.72
    • +7%
    • 트론
    • 25.45
    • +3.33%
    • 에이다
    • 71.5
    • +5.46%
    • 비트코인에스브이
    • 369,400
    • +9%
    • 모네로
    • 100,200
    • +5.09%
    • 대시
    • 134,000
    • +7.72%
    • 이더리움 클래식
    • 11,250
    • +3.21%
    • 73.5
    • +3.52%
    • 제트캐시
    • 76,050
    • +9.42%
    • 비체인
    • 8.2
    • +7.05%
    • 웨이브
    • 1,686
    • +15.09%
    • 베이직어텐션토큰
    • 323.3
    • +12.02%
    • 비트코인 골드
    • 13,050
    • +8.66%
    • 퀀텀
    • 3,020
    • +7.36%
    • 오미세고
    • 1,406
    • +10.1%
    • 체인링크
    • 5,235
    • +9.36%
    • 질리카
    • 9
    • +8.56%
    • 어거
    • 16,560
    • +6.2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