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국토부 "12·16 대책 이후 2개월, 주택 시장 빠르게 안정"

입력 2020-02-13 15:25

"'수용성' 등 수도권 국지적 상승 지역, 모니터링 중"

정부가 ‘주택시장 안정화 방안(12.16)’ 발표 후 약 2개월이 경과하면서 서울 집값이 빠르게 안정세를 회복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다만 최근 수도권 지역의 국지적 상승과 관련해서는 시장 불안이 심화·확산될 우려가 있는 경우, 규제지역 지정 등 필요한 조치를 즉각 취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13일 한국감정원이 발표한 2월 2주 서울 주간 아파트 매매가격 변동률(0.01%)이 전주와 동일한 수준을 나타냈다면서 이같이 판단했다. 감정원의 이번주 서울 아파트값 변동률은 지난해 7월 3주 이후 최저 수준의 상승폭이다.

특히 그간 집값 상승을 견인한 강남4구(-0.05%)는 하락폭이 확대됐는데, 지난해 5월 2주 이후 39주만에 가장 큰 하락폭이다.

또한, 초고가 주택(15억 원 초과)은 대책 직후 12월 5주 하락 전환, 2월 2주에도 하락세를 지속하고 있다. 중저가주택(9억 원 이하)도 상승폭이 크게 둔화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서울 전세가격도 겨울철 이사수요 마무리 등으로 지난 연말부터 점차 상승세가 둔화되고 있는데, 대규모 입주 물량이 있는 강동구(-0.02%)와 양천구(0.01%)의 전세가격의 안정세가 뚜렷하다고 강조했다.

정부는 앞으로도 실수요자 중심으로 주택시장을 안정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해나간다는 계획이다.

최근 ‘수·용·성’ 으로 불리고 있는 수원·용인·성남시 등 경기 남부지역에서의 집값 급등곽 관련해서는 상황을 엄중이 모니터링하고 있다고 밝혔다.

국토부 관계자는 “시장 불안이 심화·확산될 우려가 있는 경우, 규제지역 지정 등 필요한 조치를 즉각 취할 계획”이라며 “실수요자 중심으로 주택시장을 안정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570,000
    • +2.35%
    • 이더리움
    • 326,900
    • +8.21%
    • 리플
    • 343.9
    • +3.4%
    • 라이트코인
    • 87,300
    • +2.59%
    • 이오스
    • 5,235
    • +2.95%
    • 비트코인 캐시
    • 476,600
    • +0.59%
    • 스텔라루멘
    • 87
    • +4.61%
    • 트론
    • 25.62
    • +1.67%
    • 에이다
    • 71.83
    • +3.79%
    • 비트코인에스브이
    • 356,000
    • -0.95%
    • 모네로
    • 99,500
    • +1.53%
    • 대시
    • 133,900
    • +0.75%
    • 이더리움 클래식
    • 11,210
    • +0.81%
    • 73.94
    • +1.43%
    • 제트캐시
    • 75,400
    • +1.96%
    • 비체인
    • 8.198
    • +3.5%
    • 웨이브
    • 1,710
    • +12.95%
    • 베이직어텐션토큰
    • 322.5
    • +4.84%
    • 비트코인 골드
    • 12,900
    • +1.18%
    • 퀀텀
    • 3,011
    • +3.44%
    • 오미세고
    • 1,365
    • +1.11%
    • 체인링크
    • 5,295
    • +5.9%
    • 질리카
    • 9.059
    • +5.57%
    • 어거
    • 16,500
    • +2.2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