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황교안, 신년 기자회견 ”국민 만족할 때까지 혁신 공천”

입력 2020-01-22 10:45

"문재인 정권 반대하는 모든 국민 대통합 이룰 것"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22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중앙당사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22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중앙당사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22일 "국민이 만족할 때까지 이제는 됐다고 할 때까지 모든 것을 바꾸겠다"며 공천 혁신을 강조했다.

황 대표는 이날 서울 영등포 당사에서 열린 신년 기자회견에서 "혁신의 핵심은 공천"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황 대표는 "공천 혁신을 완성하려면 저를 비롯해 지도적 위치에 있는 분들의 희생정신이 절대적"이라며 "이기는 총선을 위해 당력을 체계적으로 집중시키고 체계적으로 발휘해야 한다. 저부터 어떤 역할이라도 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기존에 마련한 국회의원 3분의 1 컷오프를 통한 현역 의원 50% 교체 계획을 재차 확인했다. 황 대표는 "공천관리위원장이 공천의 모든 권한을 책임지고 행사할 것"이라고 부연했다.

황 대표는 통합에 대해서는 "문재인 정권을 반대하는 모든 국민의 대통합을 이루겠다"며 "이미 1월 초에 자유민주세력의 통합 열차를 출발시켰다"고 밝혔다.

그는 "문재인 정권은 자유민주세력의 분열 상황을 이용해 아무 거리낌 없이 나라를 난도질하고 있다"며 "무너지는 나라 앞에서 자유민주세력은 더 이상 분열할 권리가 없다. 통합은 의무이다"라고 했다.

그는 "오늘을 잃으면 내일이 없는 것이 우리에게 닥친 현실"이라고 통합에 대한 절박감을 드러낸 뒤 "용서와 화해를 통해 우리 자신의 내일을 열고 나라와 국민의 내일을 열어야 한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이제 국민께서 결단을 내려야 한다. 문재인 정권에 대한 안보 심판, 경제 심판, 부동산 심판, 정치 심판에 나서 달라. 한국당이 앞장서겠다"면서 "한국당의 혁신과 자유민주세력의 대통합을 반드시 이뤄서 나라를 회생시키겠다"고 호소했다.

그는 "4월 총선을 맞아 저와 한국당은 새로운 길 위에 서 있다"며 "이번만큼은 압도적 승리를 통해 정권의 폭주를 막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그는 "총선 승리는 안보 대전환, 경제 대전환, 정치 대전환의 출발점"이라며 "총체적 국정 대전환을 통해 나라를 정상화시키겠다. 문 정권이 무너뜨린 자유와 번영의 대한민국을 다시 복원하겠다"고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556,000
    • -0.26%
    • 이더리움
    • 276,300
    • +1.69%
    • 리플
    • 288.9
    • +1.69%
    • 라이트코인
    • 73,250
    • +0.62%
    • 이오스
    • 4,350
    • +2.04%
    • 비트코인 캐시
    • 384,800
    • +1.37%
    • 스텔라루멘
    • 71.55
    • +0.92%
    • 트론
    • 20.68
    • +2.73%
    • 에이다
    • 59.61
    • +1.15%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3,100
    • -1.46%
    • 모네로
    • 83,300
    • -2.8%
    • 대시
    • 107,700
    • +0.84%
    • 이더리움 클래식
    • 9,145
    • +1.27%
    • 60.23
    • +1.48%
    • 제트캐시
    • 61,950
    • +0.16%
    • 비체인
    • 7.016
    • +3.18%
    • 웨이브
    • 1,396
    • -0.5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3.7
    • +1.07%
    • 비트코인 골드
    • 10,210
    • +0.29%
    • 퀀텀
    • 2,523
    • +1.65%
    • 오미세고
    • 1,051
    • -0.19%
    • 체인링크
    • 5,150
    • +7.83%
    • 질리카
    • 7.241
    • -0.4%
    • 어거
    • 13,780
    • +0.4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