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우진 “최근 일본 매체서 ‘방사능 소각재 세슘 제거 기술’ 소개”

입력 2020-01-20 10:20

일본 방사능 제염시장에 진출한 우진의 방사능 소각재 세슘 제거 기술이 최근 현지 매체에 소개되면서 주목을 받았다.

우진은 최근 일본 현지 매체인 전기신문이 자사 방사능 소각재 세슘 제거 기술에 대해 집중적으로 보도했다고 20일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지난해 정부의 탈원전 정책에 대응하기 위해 자회사인 원자력환경기술개발(NEED)과 일본 방사능 제염시장 진출을 위한 공동 사업계약을 체결했다”며 “하반기 일본 후쿠시마 현지에서 방사능 소각재 세슘 제거에 대한 실증테스트를 마친 후 인증서를 받았다”고 말했다.

우진의 기술력은 오염 소각재 제염설비가 일본 공인 인증기관으로부터 가장 위험한 방사능 물질인 세슘(Cs)을 99% 걸러낸다는 평가를 받았다.

일본 전기신문은 오염 토양세척 처리 컨셉을 응용한 우진의 소각재 정화 설비제품은 오염 소각재를 물로 세척해 방사성 세슘을 플루시안 블루 흡착제를 이용한 카트리지로 거르는 방식으로, 하루 동안 처리할 수 있는 규모만 약 5톤에 이른다고 전했다.

일본 현지 테스트는 약 800kg(건조 상태) 용량의 세척 처리 전 소각재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시험 전에는 1kg당 평균 1740㏃(베크렐) 이였지만 우진의 제품을 사용한 후에는 220㏃로 현저히 줄어든 것을 확인했다.

현지 매체는 일반 폐기물 처리 기준인 900㏃ 이하 사항을 충족했다는 점에서 일본 정부는 우진의 기술력에 큰 의미를 부여했다./

회사 관계자는 “우진 측은 "일본의 매체가 한국의 원자력 제염기술에 대해 보도한 것은 매우 이례적이다”며 “본 방사능 소각재 제염기술을 기반으로 일본 현지 정부 및 기업을 대상으로 제품 판매 경로를 넓혀가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420,000
    • -1.55%
    • 이더리움
    • 296,000
    • -5.82%
    • 리플
    • 332.1
    • -9.95%
    • 라이트코인
    • 83,550
    • -7.48%
    • 이오스
    • 4,970
    • -10.53%
    • 비트코인 캐시
    • 468,800
    • -9.76%
    • 스텔라루멘
    • 83.74
    • -10.64%
    • 트론
    • 25.26
    • -9.53%
    • 에이다
    • 70.35
    • -7.99%
    • 비트코인에스브이
    • 322,000
    • -14%
    • 모네로
    • 99,400
    • -5.15%
    • 대시
    • 127,300
    • -8.81%
    • 이더리움 클래식
    • 10,930
    • -11.85%
    • 73.38
    • -7.74%
    • 제트캐시
    • 68,300
    • -10.72%
    • 비체인
    • 8.021
    • -9.4%
    • 웨이브
    • 1,585
    • -9.12%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3.4
    • -9.27%
    • 비트코인 골드
    • 12,220
    • -9.95%
    • 퀀텀
    • 2,839
    • -11.23%
    • 오미세고
    • 1,337
    • -12.67%
    • 체인링크
    • 5,095
    • -2.49%
    • 질리카
    • 8.792
    • -9.64%
    • 어거
    • 16,190
    • -7.9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