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이인영 “한국당 위성 정당 파괴력 있을 것… 1당 지위 잃는 최악 시나리오"”

입력 2020-01-15 17:08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가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가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5일 자유한국당의 위성정당 추진에 대해 “시대정신에 역행하는 흐름이지만, 우리 국민의 30% 범위에서는 파괴력이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tbs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해 “민주당이 지역구에서 20석 가까이 차이로 대승을 해도 비례에서 역전되면 1당의 지위가 흔들릴 수도 있다”며 이같이 분석을 내놓았다.

이인영 원내대표는 “최악의 시나리오”라고 전제하면서도 “한국당 위성정당이 (연동형 비례대표로) 20석 가까이 가져가고, (한국당이) 단순 비례에서 대여섯석 가져갈 수 있다”고 전망했다.

그는 “(민주당이) 국회의장을 배출하지 못했다면 오늘의 선거제도 개혁과 검찰 개혁의 대역사를 만들기 어려웠을 것”이라고 원내 1당 수성 필요성을 강조하면서 “국민의 현명한 선택을 기다릴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인영 원내대표는 한국당과의 정당 지지율 차이와 관련해 “그 격차는 줄어들 가능성이 있다”며 “지금 민주당이 앞서가는 것에 안주하지 않고, 민생·경제입법에 치중해 국민께 다가서려고 한다”고 밝혔다.

그는 보수진영 통합 가능성에 대해 “한국당은 극우보수의 길로 많이 기울었고, 새로운보수당은 개혁보수 이야기를 많이 했기 때문에 이 간격이 민주당과 국민의당의 간격보다 더 멀다고 본다”며 “낙관하기는 어렵다”고 언급했다.

안철수 바른미래당 전 의원과 유승민 새보수당 의원에 대해서는 “지역에서 좀 실패하더라도 전국적인 지지율을 얻으면 비례대표에서 성공할 가능성이 꽤 있다”며 “그런 방식을 선택하는 것이 대선 가도에도 더 유리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인영 원내대표는 향후 당 대표 도전 가능성에 대해 “아직은 그런 생각이 없다”며 “벌써 당 대표 도전 과정에서 세번이나 떨어졌다. 그런 문제는 이제 신중하게 생각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798,000
    • +0.07%
    • 이더리움
    • 205,100
    • +0.1%
    • 리플
    • 240.2
    • -0.25%
    • 라이트코인
    • 55,500
    • -0.72%
    • 이오스
    • 3,269
    • -0.18%
    • 비트코인 캐시
    • 322,200
    • +3.73%
    • 스텔라루멘
    • 60.03
    • -0.58%
    • 트론
    • 16.55
    • -0.3%
    • 에이다
    • 43.55
    • +0.4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3,400
    • +15.58%
    • 모네로
    • 69,050
    • -1.36%
    • 대시
    • 90,100
    • +0.33%
    • 이더리움 클래식
    • 7,005
    • +3.47%
    • 47.49
    • -1.98%
    • 제트캐시
    • 44,680
    • -0.31%
    • 비체인
    • 4.713
    • +0.68%
    • 웨이브
    • 1,186
    • -4.12%
    • 베이직어텐션토큰
    • 194.1
    • -2.85%
    • 비트코인 골드
    • 10,370
    • +7.46%
    • 퀀텀
    • 1,799
    • +5.51%
    • 오미세고
    • 736
    • -0.42%
    • 체인링크
    • 3,528
    • +4.32%
    • 질리카
    • 5.526
    • -1.27%
    • 어거
    • 12,390
    • +0.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