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일본 규제당국, 닛산에 과징금 263억 원… “곤 전 회장 보수축소 신고 이유”

입력 2019-12-08 20:02

▲카를로스 곤 전 닛산 회장. AP연합뉴스
▲카를로스 곤 전 닛산 회장. AP연합뉴스

닛산이 곤 닛산자동차 전 회장이 보수 축소 신고 사건과 관련해 24억엔(약 263억 원)의 과징금을 물게 될 전망이다.

8일 NHK보도에 따르면 일본 금융 규제 당국인 증권거래 등 감시위원회가 카를로스 곤 전 닛산자동차 회장의 보수 축소 신고 사건과 관련해 닛산에 24억엔의 과징금을 명하도록 금융청에 권고할 방침이다.

곤 전 회장은 2017년까지 8년 동안 유가증권보고서에 자신의 보수를 91억엔(약 997억 원)가량 축소 신고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감시위는 올해 1월 곤 전 회장과 닛산을 형사고발 했고, 닛산은 금융상품거래법 위반 혐의로 기소됐다.

감시위의 행정처분 대상은 과징금 시효가 끝나지 않은 2017년까지 4년 간으로, 원래 과징금 액수는 40억 엔이었다. 그러나 닛산이 감시위의 조사 전 위반 사항을 자진 신고하면서 과징금 액수 감면을 요청해 24억 엔으로 결정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933,000
    • +2.14%
    • 이더리움
    • 192,600
    • +2.77%
    • 리플
    • 261.9
    • +2.3%
    • 라이트코인
    • 64,650
    • +4.53%
    • 이오스
    • 4,215
    • +1.96%
    • 비트코인 캐시
    • 401,400
    • +10.91%
    • 스텔라루멘
    • 67.66
    • +3.44%
    • 트론
    • 19.27
    • +2.5%
    • 에이다
    • 51
    • +0.22%
    • 비트코인에스브이
    • 316,100
    • +4.95%
    • 모네로
    • 74,750
    • +4.62%
    • 대시
    • 129,800
    • +12.48%
    • 이더리움 클래식
    • 10,440
    • +6.58%
    • 47
    • +4.21%
    • 제트캐시
    • 62,400
    • +10.83%
    • 비체인
    • 6.619
    • +0.98%
    • 웨이브
    • 1,011
    • +1.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5.3
    • +3.72%
    • 비트코인 골드
    • 13,310
    • +14.64%
    • 퀀텀
    • 2,235
    • +2.19%
    • 오미세고
    • 929.8
    • +4.84%
    • 체인링크
    • 2,939
    • +2.69%
    • 질리카
    • 5.897
    • +3.13%
    • 어거
    • 16,710
    • -0.8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