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시황_개장] 코스닥 629.39p, 외국인 순매도에 하락세 (▼5.11p, -0.81%)

입력 2019-12-03 09:04

상승 기조를 유지했던 전 거래일과 달리 오늘 코스닥시장은 외국인과 기관의 ‘팔자’ 기조에 밀려 하락세로 출발했다.

3일 오전 9시 3분 현재 코스닥지수는 5.11포인트(-0.81%) 하락한 629.39포인트를 나타내며, 630선을 두고 등락을 거듭하고 있다.

이 시간 현재 투자자 별 동향을 살펴보면 개인은 매수세를 보이고 있는 반면 기관과 외국인은 동반 매도 중이다.

개인은 109억 원을 매수 중이며 기관은 35억 원을, 외국인은 76억 원을 각각 매도하고 있다.

업종별 현황은 부동산(+2.57%) 업종의 상승 출발이 눈에 띄는 가운데, 전기·가스·수도(+0.35%) 등의 업종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반면에 광업(0.00%) 오락·문화(-4.29%) 등의 업종은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이외에도 금융(+0.04%) 등의 업종이 상승 중이며, 기타서비스(-0.89%) 농림업(-0.76%) IT H/W(-0.76%) 등의 업종이 동반 하락 중이다.

시가총액 상위 20개 종목 중 상승 출발한 종목은 4개다.

메지온이 3.57% 오른 15만700원을 기록 중이고, 제넥신(+3.02%), 원익IPS(+0.65%)가 오름세를 보이고 있는 반면 에이치엘비(-2.59%), 에이치엘비생명과학(-2.35%), 에스에프에이(-2.10%)는 하락 출발했다.

그밖에 메이슨캐피탈(+27.42%), 소프트센우(+24.91%), 핸디소프트(+16.99%) 등의 종목의 상승이 두드러진 가운데, 제이테크놀로지(-90.52%), 한국비엔씨(-15.09%), 영인프런티어(-10.43%) 등은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현재 상승 종목은 246개, 하락 종목은 911개이며 나머지 138개 종목은 보합세다.

외환시장에선 원달러 환율이 1186원(+0.05%)으로 상승세를 보이고 있으며, 일본 엔화는 1088원(+0.65%), 중국 위안화는 168원(0.00%)을 기록 중이다.

[이 기사는 이투데이에서 개발한 알고리즘 기반 로봇 기자인 e2BOT이 실시간으로 작성했습니다. 기사관련 문의 - e2bot@etoday.co.kr]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54,000
    • -0.22%
    • 이더리움
    • 170,500
    • +1.37%
    • 리플
    • 258.5
    • -0.96%
    • 라이트코인
    • 51,500
    • +0.49%
    • 이오스
    • 3,047
    • +0.66%
    • 비트코인 캐시
    • 242,800
    • -0.25%
    • 스텔라루멘
    • 61.4
    • -1.76%
    • 트론
    • 16.11
    • -2.36%
    • 에이다
    • 42.97
    • +0.6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8,800
    • -2.42%
    • 모네로
    • 62,450
    • +0.4%
    • 대시
    • 58,800
    • +0.43%
    • 이더리움 클래식
    • 4,493
    • +0.97%
    • 41.9
    • +0.48%
    • 제트캐시
    • 36,540
    • -3.23%
    • 비체인
    • 7.18
    • -0.69%
    • 웨이브
    • 744
    • +5.8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3
    • -1.93%
    • 비트코인 골드
    • 6,670
    • -1.84%
    • 퀀텀
    • 2,054
    • +0.83%
    • 오미세고
    • 834
    • -1.42%
    • 체인링크
    • 2,478
    • -2.9%
    • 질리카
    • 6.24
    • -4%
    • 어거
    • 11,800
    • -1.1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