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민주당, ‘하위 20%의원’ 사전 통보……총선서 스스로 불출마 결단 유도

입력 2019-12-01 12:24

▲발언하는 이해찬 대표.     (연합뉴스)
▲발언하는 이해찬 대표.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이 내년 4월 총선을 앞두고 진행하는 현역 국회의원 평가에서 하위 20%에 속한 의원 본인에게 그 결과를 사전 통보하기로 방침을 정했다. 자연스럽게 불출마를 유도해 일반에 하위 20% 명단을 공개했을 경우 생길 수 있는 불필요한 논란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민주당은 당헌ㆍ당규에 따라 자당 소속 선출직 공직자에 대해 임기 중 직무수행 평가를 진행해 그 결과를 공천에 활용하고 있다. 현재는 다면 평가와 여론조사 등을 통해 소속 국회의원에 대한 최종 평가를 진행 중으로, 이전에 진행했던 중간평가를 합산해 최종 결과를 내달 하순께 확정한다.

여기에서 하위 20%에 들어가게 되면 공천 경선에서 본인 득점의 20%를 감산하는 페널티를 받는다. 민주당은 현역 국회의원이 총선 공천장을 획득하려면 무조건 경선을 하도록 의무화한 상태다.

민주당은 애초 평가 결과 전체를 일반에 공개하는 방안을 내부적으로 검토했다. 그러나 이 경우 '망신 주기', '찍어 내기' 등의 비판과 함께 탈당 사태도 발생할 수 있다는 판단에 따라 공천관리위원회가 내년 1월께 미리 본인에게 알려주는 형식을 취하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은 이 과정을 통해 추가로 불출마자가 나올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경선 경쟁후보가 공천 가점 대상인 여성, 청년, 정치신인일 경우 더 확실한 영향이 있을 것이라고 당은 보고 있다.

현재 민주당 소속 의원은 129명으로 이 중 118명이 이번 평가 대상이다. 이해찬 대표를 포함해 9명은 불출마 의향서를 제출했으며, 최근 입당한 손금주 의원과 비례대표직을 승계한 정은혜 의원은 여기서 빠졌다. 이에 따라 현재 시점 기준으로 하위 20%는 23명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541,000
    • +0.86%
    • 이더리움
    • 170,100
    • +0.41%
    • 리플
    • 258.5
    • +0.19%
    • 라이트코인
    • 52,000
    • +1.76%
    • 이오스
    • 3,090
    • +2.66%
    • 비트코인 캐시
    • 248,500
    • +2.39%
    • 스텔라루멘
    • 61.99
    • +2.26%
    • 트론
    • 16.55
    • +2.86%
    • 에이다
    • 43.57
    • +2.0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700
    • +1.01%
    • 모네로
    • 62,050
    • -0.08%
    • 대시
    • 59,350
    • +0.76%
    • 이더리움 클래식
    • 4,555
    • +2.02%
    • 42.4
    • +0.71%
    • 제트캐시
    • 39,290
    • +7.29%
    • 비체인
    • 6.914
    • -3.17%
    • 웨이브
    • 737
    • -1.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1.6
    • +8.1%
    • 비트코인 골드
    • 6,710
    • +0.37%
    • 퀀텀
    • 2,228
    • +8.74%
    • 오미세고
    • 838
    • +0.84%
    • 체인링크
    • 2,450
    • +0.2%
    • 질리카
    • 6.552
    • +5.17%
    • 어거
    • 11,890
    • +1.1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