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3분기 코스피 결산] 매출액 ‘주춤’하고 영업익ㆍ순익 ‘반토막’

입력 2019-11-18 16:00

▲유가증권시장 상장사 2019년 3분기 누적 개별 실적(단위: 억 원, 자료제공=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 상장사 2019년 3분기 누적 개별 실적(단위: 억 원, 자료제공=한국거래소)
유가증권 상장 기업들의 매출은 제자리 걸음인 반면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크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한국거래소가 유가증권시장 12월 결산 상장법인 679사의 3분기 누적실적을 분석한 결과 매출액은 872조 원으로 전년대비 3.31% 줄었고 영업이익은 46조 원, 순이익은 40조 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각각 50.30%, 45.92% 급감한 것으로 집계됐다.

유가증권시장 대장주인 삼성전자(매출액 비중 13.46%)를 제외할 경우 매출액은 755조 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2.03% 감소했고 영업이익 및 당기순이익도 36조 원 및 28조 원으로 각각 34.82%, 40.03% 줄었다.

또 유가증권시장 12월 결산 상장법인중 연결재무제표를 제출한 579사(금융업 제외)를 보면 매출액은 1487조 원(0.29%)으로 정체하는 모습이고 영업이익은 82조 원(-38.77%) 및 당기순이익은 54조 원(-45.39%)으로 전년동기 대비 감소세를 기록했다.

삼성전자(매출액 비중 11.47%)를 제외할 경우 매출액은 1316조 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41% 증가한 반면 영업이익 및 당기순이익은 62조 원 및 38조 원으로 각각 28.51%, 40.57% 줄었다.

3분기만 놓고보면 매출액은 292조 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0.23% 증가한 반면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13조 원 및 10조 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각각 15.57%, 14.35% 감소했다.

한편 업종별로는 운수장비(7.29%), 섬유의복(6.78%) 등 8개 업종에서 매출액이 증가한 반면 의료정밀(-17.07%), 전기전자(-12.26%) 등 9개 업종은 감소했고 운수장비(50.13%), 서비스업(9.27%) 등 5개 업종에서 이익이 증가 반면, 이익감소·적자 업종은 12개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유가증권시장에 상장된 기업들의 올해 9월말 기준 부채비율은 66.15%로 지난 해 말 대비 1.4%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또한 개별기준으로 530개사(78.06%)의 당기순이익이 흑자를 기록했으며 149사(21.94%)는 적자를 기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75,000
    • -0.12%
    • 이더리움
    • 169,900
    • +0.77%
    • 리플
    • 258.6
    • -0.92%
    • 라이트코인
    • 51,400
    • +0.29%
    • 이오스
    • 3,033
    • +0.33%
    • 비트코인 캐시
    • 243,500
    • +0.37%
    • 스텔라루멘
    • 61.28
    • -1.79%
    • 트론
    • 16.12
    • -2.3%
    • 에이다
    • 42.87
    • -0.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500
    • -1.53%
    • 모네로
    • 62,150
    • -0.08%
    • 대시
    • 58,850
    • +0.6%
    • 이더리움 클래식
    • 4,492
    • +1.1%
    • 41.9
    • +0.48%
    • 제트캐시
    • 36,640
    • -2.08%
    • 비체인
    • 7.17
    • -0.69%
    • 웨이브
    • 769
    • +8.0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6
    • -0.96%
    • 비트코인 골드
    • 6,685
    • -0.67%
    • 퀀텀
    • 2,042
    • +0.39%
    • 오미세고
    • 831
    • -3.15%
    • 체인링크
    • 2,456
    • -4.06%
    • 질리카
    • 6.24
    • -4%
    • 어거
    • 11,790
    • -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