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중국 네이멍구서 흑사병 1명 추가 확진...“앞서 2명과 다른 종류”

입력 2019-11-17 20:58

중국 베이징 시내의 중형 병원에서 환자 두 명이 흑사병(페스트) 확진을 받은 가운데, 네이멍구에서 흑사병 환자 1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네이멍구 시린궈러 보건당국은 55세 남성 1명이 흑사병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17일(현지시간) 밝혔다. 이 환자는 지난 5일 시린궈러의 한 채석장에서 야생 토끼를 잡아 먹었으며 확진 판정을 받기 전 발열 증세를 반복적으로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검진 결과 이 남성은 앞서 베이징 병원에서 폐 흑사병 확진 판정을 받은 두 환자와 같은 시린궈러에 살고 있지만, 흑사병의 종류는 앞서와 다른 림프절 흑사병으로 확인됐다. 흑사병은 크게 폐 흑사병, 패혈증 흑사병, 림프절 흑사병으로 나뉜다.

현재 이 남성은 네이멍구 울란차푸의 한 병원에 격리돼 치료를 받고 있다. 보건당국은 지금까지 이 남성과 접촉한 사람은 28명으로 확인됐으며, 모두 격리돼 의학적 관리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보건당국은 아직 앞서 확진 받은 두 환자와 이번 환자 간의 연관성이 발견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베이징 보건당국은 지난 13일 베이징의 한 중형병원에 입원한 환자 2명에 폐 흑사병 확진 판정을 내렸다. 네이멍구 시린궈러에서 온 이들은 지난 3일 이 병원 응급실을 통해 입원했으며, 발열과 호흡 곤란 증세를 호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에서는 흑사병으로 숨진 사례가 2014년 3건, 2016년과 2017년, 2019년 각 1건 있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23,000
    • -0.58%
    • 이더리움
    • 167,500
    • -1.18%
    • 리플
    • 255.8
    • +0.12%
    • 라이트코인
    • 51,500
    • +0.39%
    • 이오스
    • 3,048
    • -0.49%
    • 비트코인 캐시
    • 246,300
    • +0.61%
    • 스텔라루멘
    • 61.3
    • -0.33%
    • 트론
    • 16.78
    • +2.19%
    • 에이다
    • 43.03
    • -0.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100
    • +0.37%
    • 모네로
    • 61,000
    • -2.32%
    • 대시
    • 59,400
    • +0.42%
    • 이더리움 클래식
    • 4,465
    • -1.37%
    • 41.7
    • -0.24%
    • 제트캐시
    • 38,020
    • +2.92%
    • 비체인
    • 6.899
    • -9.34%
    • 웨이브
    • 744.3
    • +3.5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8.9
    • +3.74%
    • 비트코인 골드
    • 6,720
    • -0.07%
    • 퀀텀
    • 2,145
    • -3.07%
    • 오미세고
    • 830.1
    • -1.53%
    • 체인링크
    • 2,417
    • -2.22%
    • 질리카
    • 6.45
    • +0.16%
    • 어거
    • 11,570
    • -2.5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