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선우은숙, 이영하와 이혼 후 괴소문으로 곤혹…재벌과 재혼설 “대인기피증까지 왔다”

입력 2019-11-17 15:59

(출처=MBN '동치미' 방송캡처)
(출처=MBN '동치미' 방송캡처)

배우 선우은숙을 둘러싼 루머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선우은숙은 1981년 배우 이영하와 결혼했지만 2007년 이혼했다. 두 사람은 이혼한 지 10여 년이 흘렀지만 아직도 명절, 자녀의 생일 등 종종 만남을 갖는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하지만 선우은숙은 이영하와의 이혼 후 괴소문으로 인해 힘든 나날을 보내야 했다. 재벌과의 열애설, 재혼설 등 터무니없는 루머가 퍼졌기 때문.

선우은숙은 여러 방송에 출연해 “본 적도 없는 사람과 난 열애설이다. 연예인이니 그럴 수도 있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소문이 너무 오래가더라”라며 “결국 우울증과 대인기피증이 와서 힘들었다. 기자회견이라도 해야 하나 고민했다”라고 털어놨다.

또한 선우은숙은 “후배들이 극단적인 선택을 하는 이유를 알겠더라. 아니 땐 굴뚝에도 연기가 난다”라며 “난 지금 행복하게 잘살고 있다. 제발 소문 좀 믿지 말아달라”라고 당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81,000
    • +0.51%
    • 이더리움
    • 169,200
    • -0.35%
    • 리플
    • 258
    • +0.47%
    • 라이트코인
    • 51,900
    • +1.37%
    • 이오스
    • 3,063
    • +0.99%
    • 비트코인 캐시
    • 247,600
    • +2.27%
    • 스텔라루멘
    • 61.7
    • +1.03%
    • 트론
    • 16.51
    • +2.29%
    • 에이다
    • 43.56
    • +1.6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300
    • +0.55%
    • 모네로
    • 61,400
    • -2.23%
    • 대시
    • 59,150
    • +1.02%
    • 이더리움 클래식
    • 4,518
    • +0.98%
    • 42.11
    • +2.21%
    • 제트캐시
    • 38,640
    • +4.74%
    • 비체인
    • 6.88
    • -5.49%
    • 웨이브
    • 730.2
    • -0.1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9
    • +7.35%
    • 비트코인 골드
    • 6,600
    • -1.86%
    • 퀀텀
    • 2,174
    • +4.07%
    • 오미세고
    • 826
    • -1.09%
    • 체인링크
    • 2,430
    • -2.29%
    • 질리카
    • 6.6
    • +5.77%
    • 어거
    • 12,000
    • +1.6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