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쌀딩크' 박항서, 베트남 축구 대표팀 감독 3년 재계약…역대 최고대우

입력 2019-11-07 14:20

(연합뉴스)
(연합뉴스)

베트남에서 축구 열풍을 일으킨 '쌀딩크' 박항서 감독이 베트남 축구 대표팀을 3년간 더 이끈다.

박항서 감독은 7일 오전(현지시간) 베트남 축구협회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이같이 밝힌 뒤 베트남 축구 대표팀과 재계약 서류에 서명했다. 지금처럼 성인 축구대표팀(A대표팀)과 올림픽대표팀(U-23) 감독을 맡는다. 단, 두 대표팀의 소집 시기가 겹치면 박항서 감독이 코치진을 구성할 수 있게 됐다.

역대 베트남 감독 중 최고 대우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확한 연봉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박항서 감독은 현재 24만 달러(약 2억8000만 원)를 받고 있다. 현지 다수 기업이 박항서 감독의 급여를 지원하겠다고 나서 베트남 축구협회가 한 대기업과 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현지 언론이 전했다.

재계약 기간은 내년 2월 시작된다. 2년을 기본으로 하고 양측이 협의해 1년을 연장할 수 있도록 했다.

이날 기자회견과 조인식에는 쩐 꾸옥 뚜언 VFF 상임 부회장과 축구계 관계자들이 대거 참석했다. 수십 개 국내외 언론사도 취재를 위해 모였다. 박항서 감독의 인기를 확인할 수 있는 대목이다.

박항서 감독은 베트남에서 '축구영웅'의 대우를 받고 있다. 2017년 10월 베트남축구협회와 A대표팀 및 U-23 대표팀을 모두 맡는 조건으로 2020년 1월까지 계약했다.

이후 박항서 감독의 지휘 아래 베트남 축구는 지난해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준우승을 시작으로 아시안게임 4강 신화와 10년 만의 아세안 축구연맹(AFF) 스즈키 컵 우승을 달성하면서 베트남 축구 역사의 한 페이지를 새로 썼다.

또 1월 있었던 아시안컵에서는 12년 만에 8강에 진출했다.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에서도 지난 9월 태국과 비긴 뒤 지난달 10일과 15일 각각 말레이시아와 인도네시아를 꺾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792,000
    • -2.4%
    • 이더리움
    • 187,600
    • -2.24%
    • 리플
    • 264
    • -1.49%
    • 라이트코인
    • 64,350
    • -5.3%
    • 이오스
    • 4,093
    • -5.6%
    • 비트코인 캐시
    • 374,700
    • -10.57%
    • 스텔라루멘
    • 67.37
    • -6.51%
    • 트론
    • 18.64
    • -5.43%
    • 에이다
    • 47.29
    • -7.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76,700
    • -9.07%
    • 모네로
    • 73,100
    • -7.17%
    • 대시
    • 108,500
    • -15.7%
    • 이더리움 클래식
    • 9,385
    • -11.04%
    • 41.39
    • -8.02%
    • 제트캐시
    • 55,850
    • -15.76%
    • 비체인
    • 6.627
    • -6.86%
    • 웨이브
    • 947
    • -5.0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7.5
    • -6.2%
    • 비트코인 골드
    • 11,880
    • -13.91%
    • 퀀텀
    • 2,167
    • -7.39%
    • 오미세고
    • 874
    • -9.23%
    • 체인링크
    • 2,994
    • -3.08%
    • 질리카
    • 5.6
    • -6.95%
    • 어거
    • 15,650
    • -1.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