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한진그룹 지분 상속 마무리…정석기업도 법정 비율대로

입력 2019-11-05 17:07

이 고문 6.87%, 세 자녀 각각 4.59% 상속받아

한진그룹이 고(故) 조양호 전 한진그룹 회장의 계열사 지분을 법정 비율대로 나누고 상속을 마무리했다.

한진그룹의 계열사인 정석기업은 조 전 회장의 정석기업 지분 20.64%를 조 전 회장의 부인 이명희 정석기업 고문과 아들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장녀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 차녀 조현민 한진칼 전무 등 4명에게 배분했다고 5일 공시했다.

지분은 법정 상속 비율에 따라 이 고문이 6.87%를, 세 자녀는 각각 4.59%를 상속받았다.

아울러 이날 정석기업 외에도 한진그룹의 계열사인 토파스여행정보, 한진정보통신 등도 지분 상속 공시를 했다.

조 전 회장이 지분 0.65%씩을 보유했던 이들 기업의 지분은 이명희 고문이 0.22∼0.23%를, 나머지 세 자녀가 각각 0.14%씩 물려받았다.

앞서 조 전 회장이 보유한 한진칼, 대한항공의 지분도 이들에게 법정 비율대로 상속돼 각각 지난달 30일과 31일에 공시된 바 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085,000
    • -1.11%
    • 이더리움
    • 214,800
    • -1.69%
    • 리플
    • 312
    • -1.89%
    • 라이트코인
    • 69,100
    • -2.61%
    • 이오스
    • 3,940
    • -1.94%
    • 비트코인 캐시
    • 323,200
    • -2.59%
    • 스텔라루멘
    • 86.3
    • -2.49%
    • 트론
    • 22.6
    • -3.42%
    • 에이다
    • 49.5
    • -1.9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7,700
    • -0.87%
    • 모네로
    • 76,100
    • +1.87%
    • 대시
    • 80,250
    • -1.41%
    • 이더리움 클래식
    • 5,495
    • -2.92%
    • 46.2
    • -0.22%
    • 제트캐시
    • 42,310
    • -1.28%
    • 비체인
    • 8.35
    • +13.14%
    • 웨이브
    • 893
    • -0.78%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1
    • +4.88%
    • 비트코인 골드
    • 9,420
    • -4.27%
    • 퀀텀
    • 2,722
    • +3.22%
    • 오미세고
    • 1,189
    • +3.21%
    • 체인링크
    • 3,613
    • +2.38%
    • 질리카
    • 7.09
    • -1.25%
    • 어거
    • 13,170
    • -2.0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