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미세플라스틱 미검출' 샤프란 vs '향기캡슐 안전성 입증' 다우니

입력 2019-10-21 15:49 수정 2019-10-21 16:26

'미세플라스틱 미검출' 샤프란 캐치프레이즈 이면 현실

(사진제공=녹색소비자연대)
(사진제공=녹색소비자연대)

'미세플라스틱 미검출'을 캐치프레이즈로 내세운 샤프란이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있다. 다우니는 미세플라스틱 논란을 적극 반박하며 안전성을 적극 홍보하는 모양새다.

21일 LG생활건강 섬유유연제 브랜드 샤프란이 온라인 채널을 통해 '미세플라스틱 미검출 샤프란'이란 문구를 홍보하고 있다. 특히 샤프란은 "신제품에 미세플라스틱 향기 캡슐이 들어있지 않다"라고 강조했다.

'미세플라스틸 미검출'이란 문구를 전면에 내세운 샤프란의 행보는 경쟁 브랜드인 다우니 견제의 일환으로 풀이된다. 앞서 지난달 녹색소비자연대가 다우니 일부 제품에 대해 "멜라만 수지로 추정되는 성분이 검출됐다"고 발표한 것과 관련해서다.

한편 다우니 브랜드를 전개 중인 한국P&G 측은 관련 보도에 대해 "다우니 향기캡슐은 미세플라스틱과 다른 물질"이라면서 "향기캡슐은 현존하는 전세계 관련 법규에서 정의하는 미세플라스틱 정의에 부합하지 않는다"라고 반박했다. 그러면서 "다우니 섬유유연제 및 향기 캡슐은 철저한 검사를 통해 정해진 용도 및 예측 가능한 용도로 사용 시 안전한 것으로 평가됐다"라고 설명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101,000
    • +0.39%
    • 이더리움
    • 213,900
    • -0.88%
    • 리플
    • 310
    • +0%
    • 라이트코인
    • 69,700
    • +1.31%
    • 이오스
    • 4,017
    • +2.16%
    • 비트코인 캐시
    • 319,900
    • -0.99%
    • 스텔라루멘
    • 86.3
    • +1.29%
    • 트론
    • 22.4
    • -0.44%
    • 에이다
    • 50.6
    • +2.6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7,900
    • +0.27%
    • 모네로
    • 75,100
    • -0.46%
    • 대시
    • 80,650
    • +0.62%
    • 이더리움 클래식
    • 5,550
    • +0.54%
    • 47.1
    • +2.84%
    • 제트캐시
    • 42,090
    • -0.99%
    • 비체인
    • 8.59
    • +7.64%
    • 웨이브
    • 928
    • +4.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3
    • -2.66%
    • 비트코인 골드
    • 9,515
    • +1.01%
    • 퀀텀
    • 2,625
    • +1%
    • 오미세고
    • 1,232
    • +9.03%
    • 체인링크
    • 3,400
    • -7.56%
    • 질리카
    • 7.59
    • +7.05%
    • 어거
    • 12,810
    • -0.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