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IMF “내년 중국 경제성장률 5.8% 전망”...5%대 추락 현실화

입력 2019-10-21 14:19 수정 2019-10-21 15:26

▲중국의 주요 경제 지표 증감 추이
하얀색 : 기반시설 투자 증감율
파란색 : 자동차 판매 증감율
분홍색 : 산업생산 증감율
출처 블룸버그통신
▲중국의 주요 경제 지표 증감 추이 하얀색 : 기반시설 투자 증감율 파란색 : 자동차 판매 증감율 분홍색 : 산업생산 증감율 출처 블룸버그통신

중국의 3분기 경제성장률이 27년 만의 최저치인 6%에 그친 가운데, 내년에는 5%대로 추락할 것이라는 전문가 분석이 나왔다.

20일(현지시간) CNBC방송에 따르면 국제통화기금(IMF)은 세계경제전망 보고서에서 2020년 중국의 경제성장률이 5.8%에 그칠 것이라고 전망했다. IMF가 전망한 중국의 올해 경제성장률인 6.1%에서 더 낮춘 것으로, 우려했던 중국 경제성장률 5%대 추락이 현실화되고 있다. 앞서 리커창 중국 총리는 지난달 중순 러시아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중국 경제가 6% 이상 성장을 유지하기는 매우 어렵다”고 말한 바 있다.

장타오 IMF 부총재는 CNBC와 인터뷰에서 “2년 전부터 시작된 중국 경제 둔화가 이어지고 있다”면서 “무역갈등, 지정학적 리스크 등 글로벌 불확실성이 중국 경제에 더 하방 압력을 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런 환경 요인을 고려하면 중국의 경제성장률 전망을 낮추는 게 타당하다”고 강조했다.

CNBC는 IMF가 내년도 세계 경제성장률 전망을 소폭 상향 조정한 것과 대조적으로 중국 경제성장률 전망을 하향 조정했다고 지적했다.

IMF는 2020년 세계 경제성장률이 3.4%로 반등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는 작년 3.6%에 이어 올해 3% 전망에서 오른 수치다.

한편, 미중 무역전쟁 충격이 중국 경제를 강타하면서 지난 3분기 중국의 경제성장률이 6%에 그쳤다. 이는 당국이 통계를 내기 시작한 1992년 이후 27년 만의 최저치를 기록했다. 또 증가율은 2분기보다 0.2%포인트 축소하며 2개 분기 연속 둔화세를 이어갔다.

중국의 분기 성장률은 작년 1분기 6.8%를 최근 정점으로 둔화세가 지속되고 있다. 1년 반 사이 GDP 감속 폭은 0.8%포인트에 이른다. 내수가 얼어붙은 가운데 미국과의 무역 전쟁으로 수출까지 줄면서 발목이 잡힌 것으로 분석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56,000
    • -0.24%
    • 이더리움
    • 170,000
    • +0.89%
    • 리플
    • 256.7
    • -1.27%
    • 라이트코인
    • 51,400
    • -0.1%
    • 이오스
    • 3,038
    • -0.1%
    • 비트코인 캐시
    • 243,100
    • +0%
    • 스텔라루멘
    • 61.39
    • -1.46%
    • 트론
    • 16.13
    • -3.41%
    • 에이다
    • 42.85
    • -0.5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000
    • -2.59%
    • 모네로
    • 62,050
    • +0%
    • 대시
    • 58,500
    • -0.34%
    • 이더리움 클래식
    • 4,477
    • +0.99%
    • 41.6
    • +0.48%
    • 제트캐시
    • 37,250
    • +0.46%
    • 비체인
    • 7.322
    • +2.55%
    • 웨이브
    • 739.9
    • +8.6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4
    • -1.92%
    • 비트코인 골드
    • 6,785
    • +1.57%
    • 퀀텀
    • 2,117
    • +3.42%
    • 오미세고
    • 829
    • -2.01%
    • 체인링크
    • 2,471
    • -3.48%
    • 질리카
    • 6.39
    • -3.91%
    • 어거
    • 11,790
    • -2.4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