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취업 어려워도…대학생 4명 중 3명은 '동아리 활동 중'

입력 2019-10-18 09:00

우리나라 대학생 4명 중 3명은 한 개 이상의 동아리에 소속되어 활동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천국이 지난 9월 25일부터 30일까지 전국 대학생 회원 1497명을 대상으로 ‘동아리 활동 하시나요?’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를 17일 밝혔다.

설문 결과 전체 응답자의 74.8%가 현재 한 개 이상의 동아리에서 활동 중이라고 답했다. 활동 중인 동아리가 ‘1개’라고 답한 응답자가 69.8%로 가장 많았으며, 이어 △2개(23.7%) △3개 이상(6.5%) 순이었다.

동아리 활동의 목적에 대해서는 ‘취미생활’라는 답변이 복수선택 응답률 62%로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으며, △친목도모(57.8%) △자기계발(49%) △취업준비(20.3%) △기타(2.5%) 순으로 답했다.

가장 많이 활동하는 동아리는 ‘문화∙예술동아리’라는 답변이 복수선택 응답률 27%로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으며, △학습동아리(25.3%) △스포츠동아리(23.2%) △취미동아리(22.6%) △봉사동아리(21.9%) △친목동아리(9.8%) △종교동아리(6.1%) △취업동아리(4.3%) △외국어동아리(2.3%) 순으로 답했다.

반면, 현재 '동아리 활동을 하지 않는다'(25.2%)고 답한 응답자를 대상으로 ‘동아리에 가입하지 않은 이유’를 물었더니 “동아리 활동의 필요성을 느끼지 못해서”라는 답변이 복수선택 응답률 42.6%로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이어 △학업 때문에 공부시간이 부족해서(33.9%) △동아리 활동 시간에 아르바이트를 하는 게 낫다고 생각해서(29.6%) △취업에 필요한 활동이 아니라서(18.5%) △기타(8.7%) △동아리보다 대외활동이 더 중요하다 생각해서(8.2%) 순으로 답했다.

한편 동아리 활동을 하다가 탈퇴한 경험이 있는 응답자(33.3%)들이 탈퇴한 이유(복수응답)로는 △단순히 재미가 없어서(31.3%) △취업이나 학점 관리 때문에 시간이 부족해서(30%) △활동에 대한 회의감을 느껴서(25.1%) △알바 시간과 동아리 시간이 맞지 않아서(18.8%) △인간관계 문제 때문에(16.8%) △비용 부담을 느껴서(10.6%) △기타(10.6) 순으로 나타났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194,000
    • -0.07%
    • 이더리움
    • 216,500
    • -0.09%
    • 리플
    • 318
    • -0.31%
    • 라이트코인
    • 71,200
    • -0.97%
    • 이오스
    • 4,024
    • -0.74%
    • 비트코인 캐시
    • 334,000
    • -1.1%
    • 스텔라루멘
    • 88.9
    • -3.37%
    • 트론
    • 22.6
    • +1.35%
    • 에이다
    • 50.3
    • -1.3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2,900
    • -1.42%
    • 모네로
    • 73,450
    • +1.24%
    • 대시
    • 81,600
    • +0.43%
    • 이더리움 클래식
    • 5,675
    • -1.05%
    • 46.2
    • +0.87%
    • 제트캐시
    • 42,630
    • +0%
    • 비체인
    • 7.31
    • -1.22%
    • 웨이브
    • 899
    • -1.4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2
    • +1.08%
    • 비트코인 골드
    • 9,815
    • -1.85%
    • 퀀텀
    • 2,549
    • +3.16%
    • 오미세고
    • 1,112
    • +0.27%
    • 체인링크
    • 3,318
    • +3.78%
    • 질리카
    • 7.15
    • -0.56%
    • 어거
    • 13,650
    • -1.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