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이철희 불출마 선언 “정치 한심한 꼴 많이 부끄럽다”

입력 2019-10-15 11:09

더불어민주당 이철희 의원(비례대표)이 15일 “우리 정치를 바꿔놓을 자신이 없다”면서 내년 총선에 출마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이 의원은 이날 자신의 SNS에 ‘다음 총선에 출마하지 않겠다’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해 내년 총선 불출마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그는 “조국 얘기로 하루를 시작하고 조국 얘기로 하루를 마감하는 국면이 67일 만에 끝났다”라며 “그동안 우리 정치, 지독하게 모질고 매정했다. 상대에 대한 막말과 선동만 있고, 숙의와 타협은 사라졌다. 정치권 전체의 책임이다. 부끄럽고 창피하다”고 토로했다.

이철희 의원은 이어 “특정 인사에 대해 무조건 안 된다고만 하고 인격모독을 넘어 인격살인까지, 그야말로 죽고 죽이는 무한정쟁의 소재가 된 지 오래”라며 “야당만 탓할 일이 아니다. 우리도 야당 때 그랬으니까”라고 말했다.

그는 “상대를 죽여야 내가 사는 정치는 결국 여아, 국민까지 모두를 패자로 만들 뿐”이라며 “정치가 해답을 주기는커녕 문제가 돼버렸다. 정치인이 되레 정치를 죽이고, 정치 이슈를 사법으로 끌고 가 그 무능의 알리바이로 삼고 있다. 급기야 이제는 검찰이 정치적 이슈의 심판까지 자처하는 지경에 이르렀다”라고 지적했다.

아울러 이 의원은 “어느새 저도 무기력에 길들여지고, 절망에 익숙해졌다. 우리 정치를 바꿔놓을 자신이 없다”라며 “멀쩡한 정신을 유지하기조차 버거운 게 솔직한 고백”이라며 내년 총선 불출마 의사를 전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192,000
    • -1.15%
    • 이더리움
    • 216,500
    • -0.64%
    • 리플
    • 318
    • -0.93%
    • 라이트코인
    • 72,100
    • -0.83%
    • 이오스
    • 4,043
    • -1.39%
    • 비트코인 캐시
    • 334,700
    • -0.68%
    • 스텔라루멘
    • 91
    • +1.68%
    • 트론
    • 22.1
    • +0.45%
    • 에이다
    • 50.8
    • +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4,600
    • +0.26%
    • 모네로
    • 72,650
    • -1.56%
    • 대시
    • 81,950
    • -0.67%
    • 이더리움 클래식
    • 5,700
    • -1.55%
    • 45.8
    • -0.43%
    • 제트캐시
    • 42,920
    • -0.49%
    • 비체인
    • 7.21
    • +11.78%
    • 웨이브
    • 906
    • -1.4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9
    • -1.76%
    • 비트코인 골드
    • 9,995
    • +0.45%
    • 퀀텀
    • 2,486
    • +1.02%
    • 오미세고
    • 1,103
    • -2.73%
    • 체인링크
    • 3,190
    • -0.37%
    • 질리카
    • 7.02
    • -4.62%
    • 어거
    • 13,820
    • -1.1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