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구하라, 입 열었다… 순식간에 ‘좋아요’ 6만개+“힘내라” 댓글 쇄도

입력 2019-10-15 00:51 수정 2019-10-15 01:44

(출처=구하라 SNS )
(출처=구하라 SNS )

구하라가 침묵 끝에 ‘절친’의 마지막 모습을 추억했다.

구하라는 지난 14일 설리의 죽음이 알려진 이후 이렇다 할 입장을 전하지 않았지만 하루 넘긴 15일 오전 개인 SNS를 통해 고인과 함께 촬영한 사진 몇 장을 공개했다.

구하라는 설리의 본명 ‘진리’라 언급하며 ‘그 세상’에선 그가 하고 싶은 대로 했으면 하는 소망을 전했다.

구하라의 설리 추모글은 게재 1시간도 안 돼 6만개가 넘는 ‘좋아요’와 4000개에 달하는 댓글이 달리고 있는 상황이다. 대다수의 팬들은 “힘내세요”라는 댓글과 함께 그의 심리가 불안정해지지 않았으면 하는 우려를 표하고 있다.

설리의 빈소가 서울 모처에 마련된 가운데, 현재 일본에서 활동 중인 구하라가 귀국해 그의 마지막 길을 배웅해 줄지 대중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986,000
    • -5.35%
    • 이더리움
    • 188,500
    • -7.78%
    • 리플
    • 286
    • -2.39%
    • 라이트코인
    • 59,800
    • -7.07%
    • 이오스
    • 3,298
    • -8.52%
    • 비트코인 캐시
    • 264,600
    • -7.02%
    • 스텔라루멘
    • 71.3
    • -5.31%
    • 트론
    • 18
    • -7.69%
    • 에이다
    • 45
    • -5.4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7,100
    • -6.17%
    • 모네로
    • 63,550
    • -7.23%
    • 대시
    • 71,450
    • -4.61%
    • 이더리움 클래식
    • 4,889
    • -3.28%
    • 45.2
    • -3.83%
    • 제트캐시
    • 36,980
    • -6.76%
    • 비체인
    • 6.67
    • -7.49%
    • 웨이브
    • 759
    • -8.3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3
    • -4.01%
    • 비트코인 골드
    • 8,305
    • -3.93%
    • 퀀텀
    • 2,094
    • -5.8%
    • 오미세고
    • 953
    • -8.63%
    • 체인링크
    • 2,970
    • -4.35%
    • 질리카
    • 7.02
    • -6.4%
    • 어거
    • 14,060
    • +0.9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