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베스트&워스트] 이연제약, 헬릭스미스 수혜 기대감 25.90%↑

입력 2019-10-14 07:54

▲관리종목, 동전주 제외, 투자이상종목 제외, 시총 200억이상.(제공 : 에프앤가이드(DataGuide))
▲관리종목, 동전주 제외, 투자이상종목 제외, 시총 200억이상.(제공 : 에프앤가이드(DataGuide))

지난주(10월 7일~11일) 코스피지수는 전주 대비 23.92포인트 오른 2044.61을 기록했다. 한 주간 기관은 2959억 원 사들인 반면 개인과 외국인은 각각 2255억 원, 949억 원 팔아치웠다.

◇이연제약, 헬릭스미스 수혜 기대감 25.90%↑=13일 에프엔가이드에 따르면 한 주간 코스피 시장에서 가장 많이 오른 종목은 이연제약으로 25.90% 상승했다. 이 회사는 헬릭스미스가 엔젠시스의 상업화에 성공할 경우 충주공장에서 엔젠시스를 생산하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같은 기간 나노메딕스는 24.46% 급등했다. 신규로 그래핀 관련사업을 진행하겠다고 발표한 데 따른 기대감으로 풀이된다. 24일에는 국내외 투자자를 대상으로 그래핀 사업 관련 주요 관심사항과 최근 경영현황에 대한 기업설명회(IR)을 연다.

한올바이오파마는 16.57% 올랐다. 내년 1분기로 예정된 안구건조증 치료제(HL036)의 임상 3상 결과발표에 대한 기대감이 유입된 것으로 보인다. 특히 8일 한국투자증권이 이와 관련한 보고서를 발표하며 주목을 받았다.

이 밖에 파미셀(13.47%), 에이프로젠 KIC(13.12%), 코리아써키트(11.90%), 넥스트사이언스(11.43%), 삼화페인트(10.91%), 화신(10.70%), 유니켐(10.03%) 등이 큰 폭으로 올랐다.

◇한국내화, 차익실현 매물 출회(?)... 21.16%↓=한국내화는 한 주간 21.16% 급락했다. 4일 17.46% 급등한 영향으로 7일 차익실현 매물이 몰린 탓으로 풀이된다.

써니전자도 20.67% 급락했다. 이 회사는 ‘안철수 테마주’로 분류되며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이 정계 복귀설을 일축하자 급락한 것으로 보인다. 앞서 이 회사는 안 전 의원의 정계복귀설에 급등했다. 다만 테마주로 분류된 이유는 회사 임원이 안랩 출신이란 이유에서다. 이 회사는 안 전 의원과 업무상 관련이 없다고 공시한 바 있다.

이외에 한창(-19.15%), 일신석재(-17.45%), 인디에프(-16.39%), 일성건설(-15.86%), 부산산업(-15.63%), 남광토건(-15.09%), 신원(-13.58%), 코아스(-13.49%) 등도 큰 폭으로 내렸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970,000
    • -5.53%
    • 이더리움
    • 187,800
    • -8.12%
    • 리플
    • 285
    • -2.73%
    • 라이트코인
    • 59,550
    • -7.46%
    • 이오스
    • 3,288
    • -8.26%
    • 비트코인 캐시
    • 263,400
    • -7.74%
    • 스텔라루멘
    • 71.3
    • -5.81%
    • 트론
    • 17.9
    • -8.21%
    • 에이다
    • 44.6
    • -7.0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5,900
    • -8.02%
    • 모네로
    • 63,750
    • -6.93%
    • 대시
    • 71,600
    • -4.85%
    • 이더리움 클래식
    • 4,899
    • -3.75%
    • 45
    • -4.26%
    • 제트캐시
    • 37,130
    • -6.4%
    • 비체인
    • 6.67
    • -7.23%
    • 웨이브
    • 760
    • -8.3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3
    • -5.05%
    • 비트코인 골드
    • 8,250
    • -4.46%
    • 퀀텀
    • 2,082
    • -6.72%
    • 오미세고
    • 953
    • -8.8%
    • 체인링크
    • 2,942
    • -5.74%
    • 질리카
    • 6.99
    • -6.92%
    • 어거
    • 13,940
    • +0%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