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산은, 한진중공업 수빅조선소 560억 보증 손실"

입력 2019-10-10 08:49

(사진제공=한진중공업)
(사진제공=한진중공업)

산업은행이 한진중공업의 필리핀 수빅조선소에 발급한 '선수금환급보증(RG)'이 560억 원의 손실을 본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정재호 의원이 산업은행으로부터 받은 한진중공업 수빅조선소에 대한 RG 발급 현황에 따르면 지난 2016년 산은이 RG를 발급한 선박 4척에 대해 561억 원의 보증 손실 발생했다.

RG는 조선사가 파산 등의 이유로 선박을 인도하지 못할 경우 선주로부터 받은 선수금을 은행이 대신 갚아주는 보증서다.

조선사의 선박 건조가 중단돼 계약이 파기되면, 발주처로부터 선수금환급요청(RG 콜)이 들어온다. 한진중공업 수빅조선소는 2016년 조선업 위기가 시작된 이후 급격한 경영 악화를 맞이하다가 RG의 부도가 현실화됐다.

산은은 한진중공업홀딩스 사옥(서울 삼성동 정석빌딩)을 기초로 담보잡은만큼 자금 회수는 가능하다고 해명한다. 하지만 정 의원은 "정석빌딩의 담보가치가 손실 규모에 미치지 못해 손실을 메우기 어렵다"고 지적했다.

실제 한국감정원의 정석빌딩 감정평가서에 따르면, 정석빌딩의 가치는 2016년 RG발급이 진행될 당시 약 345억 원 수준으로 평가됐다.

정 의원은 "경영상황이 악화되고 있는 필리핀 조선소에 보증을 섰다가 손실이 난 책임을 규명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811,000
    • -0.9%
    • 이더리움
    • 214,400
    • +0.28%
    • 리플
    • 328
    • +1.23%
    • 라이트코인
    • 66,700
    • +0.6%
    • 이오스
    • 3,652
    • +0.11%
    • 비트코인 캐시
    • 264,300
    • -1.01%
    • 스텔라루멘
    • 72.7
    • +0.41%
    • 트론
    • 19
    • +2.15%
    • 에이다
    • 59.1
    • +0.5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1,800
    • -0.59%
    • 모네로
    • 60,000
    • -2.44%
    • 대시
    • 83,750
    • -1.18%
    • 이더리움 클래식
    • 5,605
    • +0%
    • 46.6
    • +0.22%
    • 제트캐시
    • 45,620
    • -2.71%
    • 비체인
    • 4.26
    • -2.52%
    • 웨이브
    • 991
    • -1.3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0
    • -1.29%
    • 비트코인 골드
    • 9,230
    • +4.65%
    • 퀀텀
    • 2,122
    • +0%
    • 오미세고
    • 982
    • -0.81%
    • 체인링크
    • 2,935
    • -5.81%
    • 질리카
    • 7.92
    • +1.15%
    • 어거
    • 9,870
    • +1.75%
* 24시간 변동률 기준